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요즘 학생들...

자유/잡담 | 2006. 7. 5. 19:47 | 자유
아직도 학생인 나 역시 요즘 학생들이겠지만, 그래도 같이 수업 듣는 아이들과 나이차이도 좀 나고, 더우기 우리 과 말고 다른 과 학생들은 그보다 더 어리니, 이런 말을 써도 되려나? 뭐, 된다 하면 나이 많다는 걸 반증해 버리는 것 말고는 큰 의미도 없고...(올해 대학 신입생 중 생일이 빠르면 88년생도 있다더라. 제 24회 서울올림픽이 기억에도 안 남아있을 세대!)

아무튼, 뒤늦게 학교를 다니다보니 본의 아니게 세대차이를 많이 느끼게 되는데, 뭐 내가 어릴 때도 어디나 그런 아이들이 있긴 했지만, 그래도 나이 좀 먹어서 보니까 안타까움이 많이 느껴져서 좀 적어보려고 한다.

1. 기숙사 내 분리수거
우리 학교 기숙사에는 분리수거 쓰레기통이 층마다 마련되어있다. 내 생각에도 그 쓰레기통의 용량이 학생 수에 비해 충분치 않다고 생각하는데, 그러다보니 쓰레기통에 넣지 못하고 옆에 쌓아두는 일이 어제 오늘일이 아니게 되어버렸다. 헌데, 그 쌓여있는 쓰레기를 좀 보면 한숨이 나온다. 각종 재활용 가능한 것들이 온통 뒤죽박죽 섞여있고, 재활용을 위해 마련해 놓은 종이/플라스틱/병/캔 쓰레기통은 비어있다. 음료수를 마셨으면 PET 병은 플라스틱 쓰레기통에, 캔이나 유리병에 든 음료수를 마셨으면 해당하는 쓰레기통에 버리면 될터인데, 그냥 쌓여있는 쓰레기 더미 위에 던지고는 끝이다. 학생이라면 끊임없이 만들어내는 종이 쓰레기도 전혀 분리수거가 되질 않는다. 그러다, 한 달 즈음 전엔가 누가 기숙사 엘리베이터에 이러저러 불만섞인 항의글을 학생회를 향해 적은 적이 있었다. 그 중 분리수거에 대한 이야기도 있었는데, 요약하자면, 왜 청소하시는 아저씨께서 그 때 그 때 분리수거를 안 하시고 쓰레기가 쌓여있냐는 것이었다. 그걸 보고 정말이지 너무나 안타까웠다. 분리수거는 쓰레기를 버리는 사람이 하는 것이지, 그걸 치우는 사람이 하는게 아니지 않나. 버리는 사람이 못 해서 어쩔 수 없이 치우는 사람이 하고 있는 현실을 그렇게 받아들이고 있다니... 너무 안타까웠다.

2. 자원 아끼기
일전에 이런 일을 당하긴 했지만, 꾸짖으시는 총장님의 방법에 불만이 있었던 것이지, 그 분의 절약하고자 하는 마음은 100% 동감한다. 아무튼, 기숙사 여기저기를 돌아다니다 보면 아무도 없는데 켜져있는 강의실의 형광등을 쉽게 볼 수 있다. 뭐, 곧 다시 돌아와 사용한다면야 잠깐 안 끄는 것도 상관없을 테지만, 몇 시간 씩 아무도 없는 강의실에 덩그러니 켜져있는 형광등, 나중에 수위 아저씨께서 순찰 돌으시다 끄시고... 하도 답답한 마음에 나도 몇 번 강의실 불을 끈 적이 있다. 그러다 오늘 더 황당한 경우를 봤는데, 저녁 먹기 전 잠시 기숙사 컴퓨터실에 볼 일이 있어서 들어갔더니만, 아 글쎄.. 아무도 없는 컴퓨터실에 에어컨이 빵빵하게 돌아가고 있는 것이었다. 컴퓨터가 열기를 뿜어내어 컴퓨터실이 더운 건 잘 알지만, 그래도 마지막에 나가는 사람은 에어컨을 끄고 나가줘야 하는게 인지상정 아닌가. 어찌나 홀로 오래 돌아갔는지, 에어컨을 끄고 한 30분 넘게 볼일을 보는데도, 냉기가 가시질 않았다. 기숙사 방에서도 마찬가지라, 다 강의 들으러 가고 아무도 없을게 분명한 방에 버젓히 불이 켜져있거나 선풍기가 돌아가거나 한다. 있을 때 사용하는 것이야 누가 뭐라고 하겠느냐마는, 사람도 없이 이렇게 자원이 낭비되는 건 당장에 학교의 손실로부터 시작해 국가적인 낭비, 전 세계적인 낭비가 아니겠는가.


이 포스팅으로 완전 할아버지 같은 인상을 주기에 딱 좋은데, 그래도 할 것은 하고, 아낄 것은 아끼는 학생들이 되어주면 좋겠다는 생각을 버리기가 힘들다. 젊고 활기찬 것도 좋지만 말이다.

'자유 >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말 덥다  (16) 2006.07.13
텔레비젼 이야기  (6) 2006.07.07
요즘 학생들...  (14) 2006.07.05
짜증나는 다음, 그리고 Touch  (20) 2006.06.29
한국전쟁  (18) 2006.06.25
스위스전 분패, 그리고 월드컵 잡담  (16) 2006.06.2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Kei 2006.07.05 20:03

    나이의 문제가 아니라 개인의 문제입니다. 어쩌다 그런 사람들이 많이 모였다고 생각하세요. 몇 년 전에도 그런 일들은 항상 있어왔지요. 다만 요즘 조금 어린 사람들의 문제는 말을 해도 그 것을 자신이 중요하다고 생각하지 않으면 전혀 입력이 되지 않는 사람들의 비율이 올라갔다. 일까요?

    • BlogIcon 자유 2006.07.06 01:02

      Kei님의 명해설!! 고개를 끄덕이게 되네요.
      제가 가는 한 동호회에서 초등교사의 무자비한 체벌 동영상 때문에 참 많은 의견들이 오고갔었는데, 공통적인 의견은 아이들이 너무 개념없어지고 있고, 그 원인은 부모의 탓이 가장 크다.. 는 것이었습니다.

      상식이 잘 통하는 우리 사회가 되길 바랍니다. :)

  2. BlogIcon qbio 2006.07.06 00:13

    그래도 전 '요즘 학생'이 되고 싶습니다 =)

    매학기 출석을 부를 때마다 생소해져가는 학번들을 보면서 스스로 나이들어감을 절실하게 느낄 뿐입니다 ㅠㅠ

    세상에, 진짜로 88년생이 있더라고 ㅠㅠ
    그때 느꼈던 묘한 좌절감(?)이란!

    • BlogIcon 자유 2006.07.06 01:04

      qbio님의 바람, 저도 가끔 하긴 합니다. :) 저도 아직 젊다면 젊지만, 그들의 젊음과 활기는 정말이지 아주아주 부럽답니다. 뒤돌아 생각해 보면 저도 그 때엔 꽤나 활기차게 살았던 것도 같은데 말입니다.

      저도 그 이야기는 듣기만 했는데, 직접 확인하셨다니.. (ㅠㅠ)

  3. BlogIcon KraZYeom 2006.07.06 00:26

    개인주의 때문이죠 뭐. 나만 편하면 장땡이다. 내꺼 아니니 아껴 쓰지 말자.
    뭐 그런거죠 ㅠ

    • BlogIcon 자유 2006.07.06 01:04

      맞아요. 개인주의가 너무 많이 변질되어 퍼지고 있는듯 하여 걱정입니다. 나를 생각하는 만큼 남도 배려해 주는것이 제대로 된 개인주의가 아닐지... :(

  4. 선주 2006.07.06 09:17

    저는 그래서 저희 학년만의 전용 전산실에 15분간 사용이 없으면 꺼지도록 프로그램을 돌렸답니다. -_-''

    안그러면 아무도 끄지 않고 다음날 아침까지 켜져있다는..

    • BlogIcon 자유 2006.07.06 22:01

      맞아요. 그런 옵션을 기본으로 해 놓아야 하나봐요. 새로 들어오는 컴퓨터들은 시설과에서 그렇게 설치하는 모양인데, 예전 것들은 밤새 켜져있기가 다반사죠.

  5. H.B.K 2006.07.06 17:37

    저도 그 건의사항보고 움찔 했었지요 정말 concept없는 애가 적은 거구나 하고요...

    • BlogIcon 자유 2006.07.06 22:01

      나만 그런 생각을 했던게 아니라니 정말 다행이구나. :)

      p.s. 어서 기숙사로 돌아와~~ 그래야 성진이한테 맛있는거 얻어먹지. :) 게다가, TV 리모컨이 생겼어!!

    • 선주 2006.07.07 07:17

      그 Concept이 없는 학생은..

      맨날 자기가 버리면 부모님이 분리 수거를 하는 것을 보고 자랐나 봅니다.

      역시 애들한테는 매가 약이죠. -0-;;

    • BlogIcon 자유 2006.07.07 16:20

      그랬을 수도 있겠네요. 중국에서 '소황제'로 아이들을 키운다고 언론에서 그러던데, 중국 이야기만 할 게 아니고 우리나라에서도 그에 못지 않아 걱정입니다.

      'Spare the rod, Spoil the child.'라는 영어 속담이 생각나는군요.

  6. BlogIcon stb 2006.07.08 13:22

    1학기 어떤 수업시작전에 칠판에 "휴강" 이라고 쓰면서
    장난치는 무개념 학생을 봤는데, 나중에 교실에 들어온
    사람들은 그걸 보고 휴강인가? 하고 나가더군. -_-;;

    타인을 배려해본 경험이 부족해서인듯하니,
    결국 나이하고도 어느정도 상관관계가 있을지도.. ㅎㅎ

    • BlogIcon 자유 2006.07.09 00:05

      헛! 그런 일이...
      우리 땐 안 그랬는데 말이야. 그치?

      p.s. 하아~ 이제 저런 말이 자연스레 나오다니..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