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성형외과, Plastic surgery

신경외과, Neurosurgery


오늘과 내일 일부를 마지막으로 하여 4주간의 성형외과 인턴 생활을 마감하게 된다. 역시나 직접 돌아보기 전까지는 잘 알 수 없었던 각 과의 특성을 알게되는 점은 좋았으나, 끝도 없는 일은 정말.. (ㅠㅠ) 게다가, 월말과 연말까지 겹쳐 이런저런 일들이 좀 있어서 나름대로 힘들었다. 그래도, 병동이 안정적이라 밤에 콜이 없기에 보통 12시~1시에 자서 5시 반에 일어나는 생활을 해왔음에도 아직까지 큰 문제 없이 버틸 수 있었다. 아, 문제가 있었구나, 낮에 수술방 들어가서 스크럽하거나 외래 보조 할 때 무지 졸았다는거. :)

앞으로의 일정은 각각 4주씩 분당신경외과, 강남외과, 구미신경외과로 이어지게 된다. 분당신경외과는 그 일의 강도도 세고, 또 과 특성 상 겨울에 뇌출혈이 빵빵 터지는 계절이다보니 벌써부터 두려움에 떨고 있다. 병동 일들이야 하던대로 하면 되지만, 신경외과 인턴은 수술방에서 해야 할 일들이 많다고 하니 좀 걱정된다. 오늘 수술방 인계를 받긴 해야 할텐데, 잘 기억할 수 있을런지 모르겠다. 인계장을 읽어보니, 수술방 인계 받기는 해야 하지만, 혼나면서 배우게 된다고 하던데 말이다.

그나저나, 레지던트 선발 시험과 면접 등이 얼마 남지 않았는데, 일이 늦게 끝나고 피곤하다는 이유로 대비를 못 하고 있어 큰일이다.

스크럽을 하고난 다음에 어디가 간지럽거나 화장실 가고 싶거나 그런단 말이지. :)


'자유 > 자유 M.D.'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의사와 환자, 그리고 의료 시스템  (8) 2009.12.23
또 한 번의 기쁨, 합격  (24) 2009.12.17
성형외과에서 신경외과로  (4) 2009.12.05
엣지있게 봉합하기  (4) 2009.11.19
성형외과 도는 중  (6) 2009.11.13
구미에서의 마지막 나이트  (4) 2009.11.08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선주 2009.12.06 17:43

    전 NS를 첫달에 했는데 NS 수술은 Filed 가 좁아서 인턴은 후후훗..

    • BlogIcon 자유 2009.12.09 13:24 신고

      우리 병원에선 General의 경우 인턴이 수술 준비만 하고 나가고, Local은 인턴이 Vital을 봐야 해서 어차피 OP field를 못 봐요. 관심도 별로 없는 불량 인턴이기도 하고요. :D

  2. BlogIcon 양깡 2009.12.07 07:21

    인턴 얼마 남지 않았네요 ^^

    그래도 의사면허 받고 1년차였던 인턴때가 가장 행복했던 것 같습니다. 힘내시고 화이팅!

    • BlogIcon 자유 2009.12.09 13:25 신고

      끝나지 않을 것만 같던 인턴의 끝이 보이긴 하네요. :)
      끝나가는 건 좋은데, 더 힘들 1년차 생활이 두렵습니다.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