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지난 1년의 인턴, 그리고 4년의 전공의 수련생활의 결실이 오늘 나왔다. 제 57차 전문의 자격 시험 최종 합격자 명단에 내 이름이 올라가 있다. 본격적인 시험 공부 시작 직전 둘째 낳고 홀로 애 둘을 본 우리 색시가 가장 고생 많이 했다. 물심 양면으로 도와주신 양가 부모님과 형제들, 그리고 응원해 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 드린다.


페이스북에도 올렸더니 한 지인께서 달아주신 답글이 마음에 남는다. '이제 정식 전문의이니, 좋은 전문의가 되는 일만 남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자유 > 자유 M.D.'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마조마했던 오늘, 전문의 자격 취득!!  (2) 2014.02.03
내가 행하는 Tailor-made medicine  (0) 2013.06.04
의사의 식습관  (4) 2013.05.31
이제 4년차  (0) 2013.03.06
수석 전공의라는 무게  (4) 2012.10.04
이번 달은 파견 근무  (0) 2012.0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