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이제 4년차

자유/자유 M.D. | 2013.03.06 09:24 | 자유

이비인후과에 입국한다고 했던 것이 정말 엊그제 같은데, 이제는 퇴국 날을 손꼽아 기다리는 4년차라니, 세월 참 빠르다. 아직 할 것도 많고, 못 한 것도 많고... 특히 아랫년차들에게 더 해 주고 싶은데, 일신의 안위를 먼저 생각하다보니, 내가 그 시절 생각하고 기대했던 것만큼 못 해주어서 미안하기도 하고...


조금만 더 참자는 말 보다는, 조금이라도 더 나은 환경을 물려주고 싶다.

'자유 > 자유 M.D.'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가 행하는 Tailor-made medicine  (0) 2013.06.04
의사의 식습관  (4) 2013.05.31
이제 4년차  (0) 2013.03.06
수석 전공의라는 무게  (4) 2012.10.04
이번 달은 파견 근무  (0) 2012.09.20
오랜만의 병원 이야기  (0) 2012.08.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