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어제 시험 끝나고, 방돌이들과 점심을 화려하게 먹은 후 저녁 식사시간까지 잤더니만 잠이 오지 않는다. 거기에다 아직 하나 남은 시험에도 불구하고 마음은 벌써 방학을 해 버린 상태다보니, 이 길고 긴 여름방학을 어떻게 보낼까~ 하는 생각이 생각의 꼬리를 물고, 혼자 기대하고 설레이다보니까 침대에서 한 시간 이상 구르다 일어났다. 생각했던 것을 웹서핑으로 다시 한번 확인하고...

정리를 해 보자면..

1. 일본여행
같이 갈까? 라고 의사 타진을 해 주셨던 분과 7월 말이나 8월 즈음 가자고 이야기를 했었는데, 상황에 따라 계획이 취소될 수 있다. 사실 일본에 딱히 보고 싶은 것도 없고, 사고 싶은 것도 없는 상황(이라기보다는 사고 싶은게 너무 비싸 못 사는 상황)에서 구태여 일본을 가야 하는가~ 하는 생각이 다시 들기 시작했다.
그러다가 웹서핑을 좀 해보니, 일본에 배타고 넘어가는 패키지가 무려 4일짜리 8만 9천원부터 있었다!! 그것도 커다란 쇼핑몰인 인터파크에. 부산까지의 왕복 교통비와 8시간 정도 걸리는 배타는 시간이 좀 무리수이기는 하지만, 그래도 체감 가격이 확~! 내려가서 다시 끌리려고 한다. 여행 시간이 부족하다면, 같은 루트에 하루 늘어난 5일짜리 12만 9천원 패키지도 있다. 실질적인 관광일수는 3일. 부산까지 교통비 포함 20만원 잡고, 이것저것 먹고 쓰고 돌아다니는 거 20만원 하면 약 40만원 예상. 1일에 8만원 꼴.

2. 스쿠버 다이빙
작년 태국에서 배낭여행 하다가 배운 스쿠버 다이빙. 그 때 같이 배운 형 한 분이 계신데, 지금 푸켓에서 스쿠버 다이빙 강사를 하고 계신다는 소식을 몇 주 전에 받았다. 홋~! 그럼, 어떻게든 푸켓에 날라가서 형에게 신세 좀 지면서, 다이빙 코스도 밟아보고 할까?? 하고서 침대에 누워 머릿속으로 계산기를 두드려 보았다. 뱅기값 맥시멈 40만원에 코스비용이 약 25만원. 이것만 해도 벌써 65만원. 거기에 이왕 간거 뱅기 최대한 늦게 타고 오는 1달을 생각하면, 지난 여행 한 달 경비가 약 60만원. 총합 125만원. 계산은 잘 되는데, 나한테 그런 돈이 없다는게 가장 큰 문제. -_-;; 거기까지 가서 며칠만 있다 그냥 돌아오는 건 뱅기표가 너무 아깝고, 그러자니 코스 밟고, 체류할 자금이 없다. 1일에 4만원 꼴.
우선은, 강사하고 계신 형에게 연락할 방법을 찾아야 한다!!! 연락이 닿아야 가서 비비고 신세를 질 것 아닌가. 정말 반갑게 맞이해 주신다고 하시면 뱅기표만 달랑 들고 가볼까? 6월 끝나기 전에 가면 좀더 저렴한데..


아아~ 공부해야 하는데, 여행 가볼까~? 하는 생각에 잠못 이루고 있다. 시험 공부할 시간은 단 이틀 뿐인데... 지금 자고 일어나야 하나, 공부를 해야 하나. 에궁~ 모르겠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qbio 2005.06.25 11:58

    "일본에 배타고 넘어가는 패키지가 무려 4일짜리 8만 9천원부터 있었다!! 그것도 커다란 쇼핑몰인 인터파크에."

    -> 이거 어딥니까. 링크를 알려주시면 좋겠습니다. 빠를수록 좋습니다 ^^;

  2. BlogIcon 자유 2005.06.25 13:40

    http://www.interpark.com/tourpark/goods/tourpark/GT_Goodsinfo.jsp?good_cd=360200537
    여깁니다. :) 상당히 저렴하죠? 일전에 비슷한 패키지로 6만 9천원짜리도 봤었는데, 그건 일정을 여행자가 정할 수 없는 약점이 있어서 쌌던거구요.
    비행기 타고 가는 건 시간은 짧지만 한국-일본 이동이 새벽에 이루어지니 시간이 어정쩡하고 체력적 부담이 너무 크게 되더군요. 배 타고 가는 것 또한 긴 항해시간과 부산까지의 이동이라는 문제가 있지만 말입니다.

    가끔 보면, 커다란 쇼핑몰에서 오히려 더 싼 상품이 있는 경우가 있어요. 마치 할인점에 미끼 상품이 있듯 말이에요. ;)

  3. BlogIcon qbio 2005.06.25 20:58

    덕분에 좋은 정보 잘 봤습니다. 7월 5일 이후로 머리 좀 식힐 계획이 있는데, 국내 여행을 흐드러지게 할지 짧게 해외여행을 할지 고민 중입니다. 단기간에 다녀와야해서 멀리는 힘들 것 같고, 해외를 가게 되면 일본이 될 것 같은데, 배를 타 보는 것도 좋을 듯 싶네요.
    (개인적으로 1시간 이상 배를 타 본 경험이 없습니다.)

    좀 더 자세히 알아보고 결정을 해야할 듯 싶습니다.
    덕분에 고민할 범위가 줄어들었네요 =)

  4. BlogIcon 자유 2005.06.25 21:02

    같은 지역으로 가는 쾌속선(2시간 반 소요) 패키지도 있습니다만, 아무래도 돈 없는 학생에겐 비용보다 시간으로 떼우는게.. ^^;;;
    7월초까지 저 가격으로 되는거더군요. 서두르시면 좋은 기회가 되겠습니다.

  5. 아키보이 2005.06.26 09:32

    자유님!!!
    우선 시험을 끝내세욧!! =3=3=3

    저는 왜 해외여행이 안떙길까요?? 이상하게 뽐뿌 안받습니다~
    PSP뽐뿌 안받는거랑 더불어 희안한 점이에요 =ㅂ=;;

    마지막 시험 잘 보시구요~ 여행도 가고 싶은 곳으로 잼나게 댕겨오세용 ^^)/

  6. BlogIcon 자유 2005.06.26 12:33

    시험을 먼저 끝내는 것이 순서겠지요. (ㅠ.ㅠ)

    방학하거든 한번 뵈요. ;)

  7. BlogIcon 자유 2005.06.26 13:59

    드디어 그 형님 계신 곳을 찾았다. 같이 다이빙 했던 형님 두 분 모두 강사로 변신!! 게다가 가르쳐 주셨던 선생님도 같이 일 하고 계신다.
    태국 푸켓 마이톤 섬의 데블스 다이버스!! http://www.devilsdivers.com/
    언제 함 가봐야 하는데.. 그놈의 돈이 문제다. (ㅠ.ㅠ)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