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국시 원서 접수를 하였다. 오늘로 D-93, 지난 D-100이후 벌써 1주일이 지났다. 정규 과정 6년 동안 배운 걸 단 이틀만에 다 평가 받는다는 것이 참으로 쉽지는 않아보이지만, 다들 좋은 결과가 나온다고 하니 그에 힘을 얻고 열심히 해야겠다.

클리앙에서도 원서접수 했다는 글이 올라왔던데, 다 같이 준비 잘 해서 시험 잘 보고 합격하면 참 좋겠다. :)

국시 접수하는데 등록기준지라는 것이 필요하다고 한다. 면허증 발급 시 신원조회에 사용한다는데, 그게 뭔가 해서 찾아보니 예전 본적지가 변경된 것이었다. 본적지는 바꿀 수 없는 반면, 올해부터 새로이 사용되는 등록기준지는 본인이 언제든지 변경할 수 있다고 하는데... 아무튼, 혹시라도 이게 바뀌어 있을까봐 접수 전에 확인해 보려 했다. 그래서 전자정부 사이트에 들어가 봤더니 가족관계증명서던가 하는 걸 받으면 된다고 한다. 그래서 그걸 신청하려고 했더니, 이것저것 설치하라는게 참 많았다. 어쩌겠는가, 설치하기 싫으면 동사무소 찾아가야 하는데.. 그래서 다 설치했더니만, 공인인증서 로그인창이 나와야 하는 그 순간에 인터넷 익스플로러가 다운된다. 몇 번을 다시 시도해봐도 똑같다. 인텔 Core 2 Duo 2.0Ghz의 CPU를 가지고 있는 iMac의 성능이 부족한 것은 아닐터. 램도 2GB나 되는데 말이다. 결국, 동사무소에 가서 200원 내고 가족관계증명서를 열람용으로 발급 받아 확인했다. 예전 본적지랑 같더만....

이게 끝이 아니다. 국시 접수는 한국보건의료인국가시험원, 줄여서 국시원에 해야 한다. 첫 화면부터 Active X Control 설치하라고 난리다. 그래서 설치하고 들어갔다. 사진도 제출해야 하고, 이 사진이 면허증에 사용되니 규격 잘 맞추어 제출하란다. 인터넷 접수도 되고 방문접수도 되는데, 사진 크기가 '3cm x 4cm, 해상도 200 pixel/inch'란다. 아니, 파일로 제출해야 하는데, 사진 크기의 제약이 웬말이며(이건 관리의 편의성을 위해 그렇다 치자.), 컴퓨터용 파일 크기가 3cm x 4cm 으로 나오나? 300 x 400 pixel 이라고 하던지 말이야! 그래놓고, 나름대로 응시자의 편의성을 위해 사진편집기와 사용법까지 안내해 놓고 있다. 정확한 사진이 아니면 불이익이 있을 수도 있다는데, 어쩌나... 설치해야지. 원서접수 한 번을 위해 다시는 쓰지 않을 프로그램을 설치했다. 이런거 제일 싫어하는데 말이다. 아무튼, 그래서 졸업사진 찍은 사진관에서 받은 파일을 열었더니, 어래? 어째 잘라내는 틀보다 사진이 더 작다? 이렇게 저렇게 해 보니 해상도가 좀 큰 파일은 오히려 틀보다 작게 불려지는 버그가 있는가보다. :( 그래도, 3cm x 4cm 의 크기가 궁금해 변환을 해 보았다. 변환되어 나온 사진에는 소위 계단현상이 그냥 봐도 보인다. 그래서, 그 파일 열어서 파일 크기를 직접 확인하고, 내가 다른 프로그램으로 다시 똑같은 크기로 줄였다.

아까 공인인증서 로그인 화면에서 IE가 죽는다고 했다. 접수를 했으니 응시료를 내야 하는데, 꽤나 비싸서 22만원이나 한다. 신용카드, 가상계좌입금 등 나름대로 다양한 방법을 갖추어 놓고 있다. 그런데, 신용카드 결제 시 카드 수수료는 응시자가 내야 한단다. 가상계좌입금을 할 때도 수수료가 있는데 그게 다 응시자 부담이다. 여태 수 없이 인터넷에서 각종 결제를 해 봤지만, 현금가와 카드가가 다른 것도 요즘 세상에 웃기고(정확히는 모르지만, 아무튼 현금/카드가를 다르게 판매하면 세금포탈 혐의로 큰일 난다. 국세청에서 찾아올 것이다.), 그걸 응시료에서 해결하지 않고, 응시료 외 수수료로 따로 부담을 시켜버리는 센스라니... 이번 달부터 국세 납부도 카드로 된다지만 알고보면 카드 수수료는 납세자 부담이라는 뉴스에 이어 또 다른 충격이다. 영세업자들에게는 카드수수료 부담시키고, 현금영수증 발행 압력 넣어서 매출 파악 하려고 혈안이 되어있는 정부가, 국세 납부나 국가시험 응시료 납부에 발생하는 수수료는 부담하지 않겠다고? 이런 말도 안 되는 형평성이 있나...

아무튼, 응시료 내고 싶어 은행 홈페이지에 로그인 하려고 해도 IE가 죽어버린다. 각종 Active X 및 IE에 부가로 설치되는 프로그램들을 싹 다 지우고 재부팅 후 해 봐도 계속 죽는다. 이러다 내가 죽지... 결국 모바일뱅킹 신청해서 이걸로 납부했다. 1분도 안 되어서 문자 오더라. 입금 확인 되었다고 말이다. :(

에휴... 국시 원서 접수 했다는 이야기에 잡설만 더 길었다. 이미 사회에서 일 하고 있는 한 친구는 농담 반, 진담 반으로 내게 이런 이야기를 해 준 적이 있다. '사회에서 살아남으려면, 불의를 보고 잘 참아야 해. 불만이 있어도 꾹 참고!' 여름 방학 때 찾아가 잠시 이야기 나누었던 그 때가 떠오르면서, 이 말에 마냥 웃어 넘길 수만은 없는 이 현실이 암담하다.

에잇~! 공부나 해야지!!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까칠이 2008.10.07 17:30

    완젼 울트라 캡숑 응원합니다!!
    저도 곧 국내 면장 전환 셤있는데,,,
    서로 윈윈하는 그날까지 응원 합니닷!!

  2. BlogIcon 양깡 2008.10.08 01:11

    시험 잘 보시리라 믿습니다. ^^ 문제는 좋은 성적이지 당락이 아니죠~

  3. BlogIcon 모처럼 2008.10.08 02:48

    국시는 당연히 붙으실겁니다. 국시공부할 때 보는것들이 평생 밑천이 된다는 말을 요즘들어 실감하고 있습니다. ㅜㅜ
    국시 대박나길 바라겠습니다 ^^

  4. 두빵 2008.10.08 09:55

    전 당시 국시를 볼때....크리스마스이브와...크리스마스날에 이틀걸쳐서 하루종일 국시본다고...참....짜증이 났었습니다.

    어떻게 그렇게 날을 잡는지 말입니다.

    요새는 어떤지 모르겠군요....
    그리고 요새는 접수를 인터넷으로 다 하는군요.

    옛날에는 그냥 가서 접수를 했던것 같은데...

    • BlogIcon 자유 2008.10.12 01:16 신고

      아이고, 왜 하필 시험이 그 날에.... :)
      인터넷으로 접수하고, 시험 결과는 휴대폰 문자메세지로 통보가 되더군요. 세상이 많이 좋아진거겠죠?

  5. BlogIcon 요시토시 2008.10.08 10:54

    시험 건승하시길~ ^^)~*
    그런데 접수증에 자유님 본명이?!
    혹시 광산김씨라든지 하신가요. ㅎㅎ;;;

  6. BlogIcon 푸른도시 2008.10.09 13:29

    홧팅입니다~
    오랜 세월동안 힘들게 지나온 결과가 여실히 보일 수 있기를~

  7. BlogIcon 독스(doks) 2008.10.10 00:55 신고

    꼭 붙으십시요, 화이팅 !!!!!

  8. BlogIcon 선주 2008.10.11 12:08

    저도 수수료 때문에 이곳저곳에 문의해봤는데 안되는게 맞다고 합니다. -_-;;

    • BlogIcon 자유 2008.10.12 01:17 신고

      수수료 부분은 그래도 좀 이해가질 않고, 그 외 Active X 떡칠은 많이 아쉬운 상황입니다. :(
      이런거 고민할 시간 갖지 말고 공부를 한 자라도 더 해야지요. :)

    • BlogIcon 선주 2008.10.12 02:01

      금융감독원까지 민원을 넣어서 확인을 해보았다죠. :(
      카드 결제시 수수료 부담을 해야 하는 것은 물론 현금영수증을 발급받을 수가 없답니다. 지금 맥으로 인터넷을 하는 중이라서 금융감독원 홈페이지에 들어갈 수는 없고 나중에 시간나면 그 때 답변을 찾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BlogIcon 자유 2008.10.17 00:07 신고

      제 상식에는 이해가지 않았는데, 법으로는 맞는가보군요. :(

  9. BlogIcon GooMD 2008.10.14 22:24

    우리는 원서접수 안하나? 원서접수 내일 한번 물어봐야겠다. 그리고 어디서 공부하나요? 기식님과 저는 집 앞 도서관에서 열공 중입니다. ^^;

    • BlogIcon 자유 2008.10.17 00:10 신고

      다들 비슷비슷하게 시험 보는가보더라. :)
      난 집 근처 독서실 끊었어. 도서관이 조금 멀기도 하고, 내가 어두운 곳에서 공부하는 걸 좋아해서... :)

      심심하면 도서관에 놀러갈게.

  10. BlogIcon Kei 2008.10.16 01:16

    1년이 지나도 똑같은 불만이 계속 되는 사회는 정말 발전이 없는 사회입니다. 제대로 실행되기가 힘든 인터넷 환경에 수수료...
    공부 열심히 하세요~ 국시 공부할 때는 왜 이런 것까지 공부해야하는 지 몰랐던 것들이 의외로 탁 하고 기억이 나서 매우 유용한 순간들이 환자 보면서 종종 있습니다.

    • BlogIcon 자유 2008.10.17 00:11 신고

      이미 여러 경로로 보고 들어서 알고는 있었지만, 이 사회가 참 여러모로 답답하고 막혀있긴 하죠. 시험 보고, 수련 받고 하면 그 사회에 뛰어 들어가 살아야 하는 건데, 벌써부터 걱정이 되네요.

      왕족들을 열심히 보겠습니다. :)

  11. BlogIcon LUV 2008.10.17 09:59

    무슨 말이 더 필요하겠습니까.
    화이팅!!! 입니다 ^^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