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지난 여름 방학, 인터넷 요금을 아껴보려고 전화해서 따졌으나, 요금감액이 되지 않았던 일이 있었다. KT 뿐만이 아니라 어느 통신사라도 고객과의 약속을 손바닥 뒤집듯 하긴 할텐데, 그래도 괘씸해서 글을 올렸었다. 오늘 갑자기 서울 지역번호로 번호가 찍히며 전화가 오길래 받아봤더니, 과천지역 담당지사인 KT 서초지사에서 홍보전화가 왔다.

지난 번 글에서처럼 과천 지역에 100메가 급 라인으로의 교체가 마무리되어서 추가 요금 부담 없이 100메가 라인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해 준다는 전화였다. 지난 주, 한 지인의 부탁으로 파워콤을 사용하기로(이번 주 안에 갈아탈 듯) 했기 때문에 '라인 변경은 잘 알고 있지만, 제가 곧 파워콤 사용할거라서요... 해지 받아주는 직통전화번호 알려주세요.' 라고 했더니 수화기 건너편에서 당황한 기력이 역력해 하더니만, 나름대로의 해지 방어를 위해 이야기를 시작했다. 왜 해지하려 하시냐길래, KT가 매번 약속을 지키지 않아 다른 것 쓰려고 한다고, 그 동안 내가 당했던 여러가지 약속 불이행에 대해 이야기를 좀 해 주었더니, 나중에는 할 말이 없는지 연신 죄송하다고만 한다. 이미 다 한 이야기라 해지담당팀 직통번호 알려달라고 계속 물어봤는데, 입사한지 얼마 안 되어서 그런 번호를 모른다나? 100번으로 꼭 전화해야 한다는데, 거기로 전화하면 뺑뺑이 돌릴거 아냐. -_-;;

부가세 빼고 2.4만원에 100메가 라인을 사용하는 것도 솔깃하긴 한데, 이미 파워콤 가입신청을 다 해놓은 상태라 그냥 해지할거라고 이야기할 수 밖에 없었다. 새로 할 파워콤, 우리집에 광랜 들어온다고는 되어있던데, 속도 정말 잘 나와줄지 궁금하다.


p.s. LG는 언제까지 사원 등쳐먹고 살런지... 'LG에서 자동차 안 만드는게 어디야?'라고 하는 한 형님의 조소가 잊혀지지 않는다.

'자유 >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허리띠를 졸라매자!!  (16) 2006.11.07
발등의 불을 자초하지 말자  (14) 2006.11.02
KT에서 걸려온 전화, 그리고 파워콤  (20) 2006.10.25
다시 시도해 본 미용실 머리  (20) 2006.10.24
으~ 추워  (8) 2006.10.23
올 것이 왔다, 카드 결제일  (24) 2006.10.08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StillGyo 2006.10.25 15:36

    그 KT 직원 좀 이해하기 힘들군요. 신입이라 해지담당팀 번호를 모른다면, 알아봐서라도 알려줘야지요. 적어도 제가 몇번 대한 KT 직원들은 그랬습니다만...
    여튼간 100mbps 의 세계로 오신걸 환영합니다 :)

    • BlogIcon 자유 2006.10.25 21:56

      신입이라 모른다고 해서, '그럼 알아봐서라도 알려줘야지, 100번 걸면 뺑뺑이 돌리는거 모르느냐.' 했더니 '잠깐만요' 하면서 송화음 차단을 하더니만 한참지나 '이쪽에서는 모릅니다.'라고 하더군요. 더 이야기 해 봐야 피곤해지기만 할거라서 그냥 말았습니다.

      지금 메가패스 VDSL도 10메가는 꾸준히 나와주는데, 월 사용요금이 더 비싼 파워콤을 사용해야 하다니... 흑 (ㅠㅠ)

  2. BlogIcon 얼렁뚱땅 2006.10.25 18:26

    100메가의 세계라.. 어찌됐든, 이것만큼은 부럽습니다.
    당췌 저희동네는 광랜이 들어오질 않아서..
    LG에서 자동차가 안나오는걸 참 다행이라고 저도 생각합니다. ㅋ

    • BlogIcon 자유 2006.10.25 21:58

      들어와봐야 알죠. 말로는 광랜이라는데, 속도가 제대로 나오려나 살짝 걱정이 되긴 합니다. 그런데 생각을 해 보면, 집에서는 아버지와 동생만 사용(저는 주로 기숙사)하기 때문에 10메가의 세계에서도 아무런 불편이 없었어요. :)

      p.s. LG에서 자동차 나왔으면 정말 큰일 났을거에요.

  3. BlogIcon 푸르른삶 2006.10.25 22:12

    친한 친구녀석이 LG전자다녀서;
    혹시 그녀석이 필요하다고 할까봐 파워콤 이전 안했는데,
    몇일전에 파워콤으로 옮기고 아주 대만족입니다;

    다운96/업85 정도 나옵니다.
    '이보다 더 좋을 순 없다.' 더군요.

  4. BlogIcon 멤피스 2006.10.25 23:14

    드디어 과천에도 파워콤이 들어오나요? 1달 전만 해도 계획도 없다고 하더니.
    갈아탈 까 고민해 봐야겠네요. 어차피 저야 100메가건 10메가건 큰 의미가 없어요~~

    • BlogIcon 자유 2006.10.26 09:51

      두어달 전에 조회해 볼 때는 안 된다고 나오더니 이제는 가입가능하다고 나오더라구요. 하지만, 오늘 아침에 파워콤에서 전화가 와서 받아봤더니, 아직 라인 공사가 다 끝나지 않아 11월 초순은 되어야 설치할 수 있을거라고 하더라구요. 우선 그 때까지 기다린다고 했습니다.

      저도 대용량 자료를 받는 경우는 거의 없어서 크게 와닿진 않지만, 빠르면 빠를 수록 좋겠죠. :D

  5. BlogIcon yoonoca 2006.10.26 12:57

    숙사에 유선랜을 놓을 수 없는 이유때문에 네스팟 pop으로 버티고 있습니다.

    피스모에서는 네스팟이 안되더군요. 어떤 경우에는 WEB인증방식도 된다고 하던데, 피스모+타이거에서는 안됩니다.

    맥 어드레스로 로긴할까도 싶었습니다만 그냥 포기했습니다. 간간이 다른 장비들(PC나 PSP)들도 인터넷을 써야 할 일이 생기기 때문에요.

    것 때문에 새 맥(뭐 중고맥이라도 상관없습니다)을 구입하는것을 미루고있네요.

    • BlogIcon 자유 2006.10.26 16:43

      기숙사에 통신설비가 안 되어있는 곳이 또 있었군요. (@@) 맥 OS에서 네스팟 ID/PW 인증으로 사용할 수 있었는데 요즘엔 대부분 안 되더라구요. 어디 보면 AP 따라 가린다는 이야기도 있고.. 아시는 것처럼 Mac Address 인증이 속편한데, 다른 기기들 사이에 인터넷 연결을 함께 사용할 수 없다는 점이... -_-;;

      유선랜이 설치되어있으면 사비로 유무선공유기 하나 사면 쉽게 해결될 일인데 말입니다. 지름저지요건이 강력하게 버티고 있군요. :)

      아!! 인텔맥을 구입하시고 부트캠프를 통해 윈도우즈로 구동하시면 네스팟 CM 을 설치하셔서 로그인 하실 수 있습니다. ;)

  6. BlogIcon suha 2006.10.26 21:37

    파워콤이 뭔가 싶었는데 오늘 LG 다니는 후배랑 통화했더니팔아달라고 얘기하더군요...;; 곧 adsl 류를 하나 신청해야 할 것 같아서 고민중입니다. 파워콤 사용하게 되면 후기 올려주세요~

    • BlogIcon 자유 2006.10.27 00:49

      원래 그냥 '파워콤'이었다가 얼마 전 이름을 'LG파워콤'으로 바꾸었어요. 이름 바꾸기 전부터 LG 계열사였던지라 사원을 통한 밀어내기식 할당판매를 해 오고 있었지만 아직까지도 계속되고 있네요.

      아파트에 사신다면 광랜 신청하세요. 전 아직 사용하지 못하고 있지만 여기 답글 달아주신 분 이야기만 들어봐도 매우 빠르다고 하네요. :)

  7. BlogIcon 마술가게 2006.10.26 21:40

    다시 RSS 안됩니다 ^^*

    • BlogIcon 자유 2006.10.27 00:50

      RSS에 관한 것은 제가 건드리는 부분이 전혀 없는데도 불구하고 왜 되었다 안 되었다 하는걸까요? :(

  8. 또다른 일권 2006.10.26 22:22

    저도 파워콤 사용중입니다. :)
    가끔가다 인터넷 회선이 죽어버리는 황당함을 빼놓으면 속도나 안정성에서
    후한 점수를 주고 싶네요.

    회선이 죽어서 당황했던 에피소드를 알려드리자면...
    추석연휴기간에 친지들 보러 가지도 못하고 재택근무를 하고있을때였죠
    갑자기 인터넷이 죽어버려 저희아파트배선반을 뒤져서 우리집으로 들어오는
    UTP를 까고 루프백주고, 다시 콜링 받고... 이러한 작업을 거쳐서 고치긴했습니다만.... 그때만 생각하면 악몽이...T.T
    추석연휴기간이라 다들 쉬는거 같더군요.

    자유님은 잘 사용하시길 바래요~~ ^^

    • BlogIcon 자유 2006.10.27 00:51

      여기저기 파워콤 사용자가 많이 계시는군요. 얼마 전 100만 고객 돌파했다던데.... 할당 판매를 하다보니 그 숫자도 금방 달성했겠지요.

      정말 엄청난 일을 겪으셨군요. 제발 그런 일은 없어야 할텐데... 우선 들어와 봐야 알겠죠. :)

  9. 야간비행 2006.10.29 00:56

    자유님...정말 미안해요...엉엉엉....

    글을 보니까 더 죄송스럽네요....-_-;;

    • BlogIcon 자유 2006.10.29 23:42

      어짜피 갈아탈 생각을 하고 있었어요. :) 여기저기 청탁(!?)을 다 물리치고 비행님의 청탁을 잡은거죠. 하핫~! 아직 공사 마무리가 안 되어서 11월은 되어야 개통된다고 연락 왔어요. 광랜이니 매우 빠르리라 기대하고 있습니다. ;)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