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그림 놀이에 심취

♡/육아일기 | 2011.12.28 22:00 | 자유



오늘 엄마랑 물감 사 와서 그림 놀이에 심취해 있는 유진이. 물감이 섞이며 색이 변하는 것이 신기한 모양이다.

이제 만 32개월, 33개월을 향해 나아가고 있다. 아마도 이 때가 예쁘고 귀여운 것으로는 절정일 때가 아닌가 한다. 예전에 한 지인의 딸을 보고 예쁘다고, 유진이도 저렇게 키워야겠다고 했더니만, 그 지인 왈 깨물어주고 싶을 정도로 예쁘고 귀여운 때도 한 때이니 그 때 많이 예뻐해 주라고 하셨다. 당시에는 그 이야기를 잘 이해하지 못 했는데, 어느 정도 크긴 했지만 색시와 내 품을 떠나지 못 하는 지금의 유진이가 아마도 가장 예쁠 때 인가보다. 물론 더 크고 예뻐질 수 있겠지만, 품에 쏘옥 들어와 안기는 그런 맛은 없겠지?

' > 육아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손 씻기는 즐거워  (2) 2012.01.14
머리 굵어지고 있는 우리 딸  (2) 2012.01.04
그림 놀이에 심취  (4) 2011.12.28
Merry Christmas  (2) 2011.12.25
Milk  (2) 2011.12.02
오랜만에 가족나들이, 코엑스몰  (2) 2011.1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