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감기에 제대로 걸리다.

자유/잡담 | 2006. 12. 29. 08:37 | 자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감기의 첫 번째 증상, 기침



지난 25일 크리스마스 밤부터 약간의 열감이 있었다. 감기에 자주 걸리지는 않지만, 간혹 환절기에 감기로 고생을 했다. 블로그에서 검색해 보니 작년에는 1월, 7월 그리고 10월 세 번이나 걸렸었다. 올해는 감기에 대한 포스팅이 없는 걸 보니 안 걸렸거나, 걸리고 글을 못 올렸거나 그런가본데, 아무튼 내가 생각보다 약골이다. :)

며칠 쉬면 좋아지겠거니~ 하고 버티고 있는데, 점점 증상이 심해졌다. 하루종일 아무 것도 못 먹는 사태까지!!! 입맛이 하나도 없어서 뭘 먹을 수가 없었다. 머리 아프고, 코 맹맹~ 하면서 콧물도 나고, 가래도 끓고, 목 아프고, 기침하고, 몸살 기운에 허리도 아프고, 열이 나니 정신도 혼미한 듯 하고.... 학교 병원 내과 외래라도 찾아가보자~ 하고 나선게 5시가 다 된 상황이었다. 혹시나 싶어서 내과 전공의 중 친한 친구에게 전화를 걸어봤더니 이미 외래는 끝났다는게 아닌가. 너무 힘들면 응급실이라도 가서 fluid therapy를 받고 가라고 그랬다. 혼자 버티고 끙끙 앓는 것보다, 탈수가 심하니 수액제 한 병 맞고 나면 한결 증상이 경감된다고 말이다. 감기 때문에 무슨 응급실이야~ 라고 했지만, 몸 상태가 말이 아니었던지라 거의 기다시피 응급실을 찾아갔다.

통화했던 친구가 당직이 아니라, 내과 당직을 하고 있던 다른 친구가 응급실에 내려와 있었다. 서둘러 빈 침대에 누워, 친구에게 몸을 맡겼는데, 편도도 많이 부어있고, 폐음은 정상이지만 혹시 모르니 가슴 사진 한 번 찍자고 했다. 친구들 덕분인지 아직 아무 것도 하지 않았는데도 몸이 좀 나아가는 것도 같고.. 이런게 의사-환자 간 신뢰에 의한 플라시보 효과인가보다. :) 아무튼, 응급가슴촬영을 마치고 응급실에 돌아와 NSAIDs 계통의 약과 함께 수액을 맞기 시작했다.

며칠 앓으면서 나름대로 경구수액보충을 해 준다고 생각했었는데 모자랐던건지, 수액 1리터 중 한 25% 정도 들어가 모자란 수분 보충이 되니까 몸이 한결 나아지는 기분이 들었다. 아까 전화했던 친구도 퇴근했다가 다시 들어오고, 소문을 냈는지 응급실 지나가던 동기들도 와서 한 번씩 보고 가고... 아, 약골이라고 소문 다 났다. :)

두 어시간 수액을 맞고나니 목도 덜 아프고, 기침도 덜 나오고, 열도 조금 떨어진 느낌이고, 응급실 들어올 때보다 몸이 가뿐해 졌다. 친구랑 같이 나가 맛있는 죽도 한 그릇 가득 얻어먹고, 약도 먹고... 별 것 아니라고 할 수도 있겠지만, 바쁜데도 자기일처럼 챙겨준 친구들이 있어서 참으로 든든했다. 이래서 친구가 좋다는거겠지. :) 이런 일 잊지 않고 다음에 내가 도와줄 일이 있으면 소매 겉어붙이고 도와줘야겠다.

'자유 >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괜찮은 인터넷 팩스 서비스, 팩스와이드  (20) 2007.01.03
2007년 새해  (20) 2007.01.01
감기에 제대로 걸리다.  (28) 2006.12.29
관점의 차이  (6) 2006.12.09
담배  (10) 2006.11.26
허리띠를 졸라매자!!  (16) 2006.11.0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낙화유수 2006.12.29 09:50

    몸이 아프고... 기력이 없을 때는...
    지름으로 기분전환!!!!!!!!

  2. suha 2006.12.29 10:41

    요즘 감기가 독한가봐요. 결혼 준비에 바쁘실텐데 빨리 나으시길~

    • BlogIcon 자유 2006.12.29 10:46 신고

      그러고보면 걸릴 때 마다 독한 녀석에게 걸리는 듯도 해요. :) 이게 좀 나아야 내일 뵐 수 있을텐데.... 내일이 제 생일이기도 해서 스케쥴이 많은데다 감기까지 겹쳐서 호암에 갈 수 있을런지 아직도 불투명하네요. :(

    • suha 2006.12.29 11:31

      못오실거라 생각하고 있었는데 오실 수도 있는거군요!
      오시게 되면 꼭 뵙지요 :)

    • BlogIcon 자유 2006.12.29 11:50 신고

      H군의 결혼까지 스케쥴이 한 댓개 되는데, 이 놈의 감기가 떨어지질 않아서 고민이네요. :)

  3. 선주 2006.12.29 11:00

    동기사랑 나라사랑~!

    • BlogIcon 자유 2006.12.29 11:06 신고

      하하~~ 이 얼마만에 들어보는 이야기랍니까? '동기사랑 나라사랑!!!'
      맞습니다. 동기들이 제일이에요~!

  4. BlogIcon 마술가게 2006.12.29 11:07

    에잇..내일이 생일이란걸 봐버리다니..ㅜ.ㅜ

  5. BlogIcon ENTClic 2006.12.29 12:33

    일단 미리 생일축하드립니다 ^^
    요즘 감기가 독감과 유사하더군요..아마 독감이 돌 것 같다는 예감이 듭니다..

    • BlogIcon 자유 2006.12.29 12:50 신고

      고맙습니다. :)
      정말 독하네요. 아직도 좀 헤롱헤롱합니다만, 친구가 지어준 약 먹고 조금씩 정신 차리는 중이에요.

  6. BlogIcon grokker 2006.12.29 14:42

    도멘이름이 멋지다 못해 죽이시네요. ;)
    감기조심하시고 2006년 마지막 주말 즐겁게 보내세요.

    • BlogIcon 자유 2006.12.30 00:34 신고

      정당 '자민련(자유민주연합)' 홈페이지 주소가 아니냐고 가끔 오해를 받기도 합니다. :D
      grokker님께서도 건강하고 즐거운 연말 보내세요~

  7. BlogIcon 귤소녀 2006.12.30 01:06

    오늘이 생일이신 거네요? ㅎㅎㅎ 축하드려요~ 내년엔 감기 걸리지 마시구요~! 감기는 어쩔수없는것들인것 같아요.. 손발잘씻어두 걸리구..예방접종을해도 뚫고들어오더라구요.. 운에 맡길수밖에없는건가? 암튼,! 생일축하드려용~ㅎㅎ

    • BlogIcon 자유 2006.12.30 11:53 신고

      네, 오늘 태어났었답니다. :) 느즈막히 일어났더니 가족들이 모두 사라지고 없네요. (ㅠㅠ) 이따가 맛있는 점심 먹고 힘 내서 감기를 떨쳐내야지요. 고맙습니다. :D

  8. BlogIcon KraZYeom 2006.12.30 16:27

    공짜인가요 ㅡㅡ? 쿨럭

  9. BlogIcon qbio 2006.12.30 19:47

    생일 축하드립니다 =)

    이제쯤 감기가 멀리 도망갔을려나요!

    생일, 잘 보내고 계신지 모르겠습니다.
    남아있는 몇 시간동안도 생일을 잘 보내실 수 있으면 좋겠네요.

    이제 올해가 하루 정도 밖에 남지 않았습니다.
    남은 2006년, 마무리 잘 하세요.

    p.s. 천상 송년회는 물건너가고, 신년회로 대체되야겠지요?

    • BlogIcon 자유 2007.01.01 10:41 신고

      qbio님 고맙습니다. :)
      아직 감기가 달려있기는 하는데, 많이 나아서 이제는 살만해요. 축하해 주신 덕분에 생일 바쁘게 잘 보냈답니다. :D

      p.s. 신년회 일정 정해지면 알려주셔요~

  10. suha 2006.12.31 16:41

    어제 잠깐이었지만 반가웠어요.
    뭔가 좀 드시고 사진도 찍고 가셨으면 좋았을텐데 아쉽네요.
    생일 즐겁게 보내셨길 바랍니다 ^^

    • BlogIcon 자유 2007.01.01 10:42 신고

      정말 너무 잠깐 뵈었죠? :) 저도 그렇게 번개같이 참석했던 결혼식은 처음이었답니다. 얼굴도장 찍으려고 H군에게 인사하긴 했는데, 워낙에 정신 없어 해서 기억하려나 모르겠네요. :D
      축하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11. BlogIcon Kei 2006.12.31 20:13

    기침, 콧물등의 호흡기 증상 이외에 전신 증상이 있으면 이미 감기가 아니지말입니다. 후훗.
    전 독감 예방접종은 미리 맞아 두었는데, 요즘 계속 목이 붓는 감각이 있을까 말까 하고 있습니다. 열 좀 있는 것 같으면 즉시즉시 타이레놀 혹은 애드빌로 막으면서 지내고 있습니다. ^^;;

    • BlogIcon 자유 2007.01.01 10:42 신고

      홋~! 그렇군요. 마구리 학생이다보니... :D
      제 친구도 그러라더군요. 좀 이상한 기운이 들면 약 먹어서 바로 쫓아 없애버려야 한다고요. :)

  12. BlogIcon PETER 2007.01.01 02:47

    아..그래서 학교병원을 못가지요. 아는 사람 다 와서 보고갈까봐.. ㅎㅎ 여튼 좋아지셨다니 다행!

  13. BlogIcon Goo M.D. 2007.01.02 17:09

    감기는 좀 나았어?
    생일 벌써 지나가버렸네.. 늦었지만, 축하하구...
    지금 집이지? 분당오면 연락하구.. 밥 먹자.. ^^

    • BlogIcon 자유 2007.01.03 00:15 신고

      덕분에 많이 좋아졌어. 이제는 기침 조금 남은거 빼고는 거의 정상으로 돌아왔지.
      PBL 때문에 기숙사에 있어. 저녁에 함 볼까?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