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뉴코아 백화점... 서울 고속터미널 옆에 커다랗게 자리잡고 있었던, 그 때에는 꽤 좋은 백화점에 속하는 곳이었는데, 무분별한 사업확장과 IMF로 인해 직격탄을 맞고 공중분해가 되어버린 불운의 백화점. 그랬다가 이랜드 그룹으로 팔려나가고, 수많은 뉴코아 백화점들은 NC백화점이나 뉴코아 아울렛(아마도 이 두 계열은 법인이 다른 듯. 멤버쉽 카드 호환이 되질 않는다.)으로 변신하고, 대형 할인점인 킴스 클럽은 이름이 그대로 남았지만, 이미 이랜드 그룹에서 하고 있는 2001아울렛 형식으로 다 바뀌어버렸다.

음.. 이상하게 거창하게 시작했는데, 우리 동네에는 뉴코아 백화점에 NC백화점으로 바뀌었다. 구입금액의 일정 부분을 적립해 준다는 멤버쉽 카드는 어머니께서 발급받으셔서 온 가족이 사용하고 있는데, 학교 가까이에 있는 뉴코아 백화점은 뉴코아 아울렛이 되었다. 주말에 한 번 쇼핑을 하러 가긴 하는데 계산할 때마다 포인트 카드 있냐고 물어보는데, 사봐야 얼마나 산다고, 구입금액의 0.5% 적립해 주는 걸 가지고 무얼 할까 싶어서 발급받지 않다가, 그래도 그게 어디냐~ 하고 10월 즈음인가 한 장 발급 받았다. 이럴거면 봄부터 적립을 할 걸.

이 카드가... 별 것도 아닌데, 발걸음을 뉴코아 아울렛으로 향하게 한다. 학교 기숙사에서 털털 10분만 걸어가면 있는 동네 슈퍼치고 꽤 큰 슈퍼도 하나 있고, 야탑역에는 뉴코아 아울렛 말고 농협 슈퍼나 까르푸도 있는데, 이 카드 한 장 때문에 뉴코아 아울렛으로 가게 되는 것이다. 전철역이나 버스 정류장이랑 가깝고, 매장이 너무 크지 않아 휘릭~! 돌아보기 좋기도 하지만 말이다. 이래서 눈꼽만큼 적립금을 쌓아주는 카드를 만들어 발급해서 소비자의 발목을 붙잡는 모양이다.

아까 수업 끝나고 귤이 먹고 싶어서 잠시 나가서 사 왔는데, 결국 뉴코아 아울렛까지 가서 사 왔다. 오늘은 귤 까먹으면서 비타민 보충과 함께 공부를 해야지. :)

'자유 >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말 춥다 Freezing Cold  (8) 2005.12.13
첫눈  (8) 2005.12.03
별 것도 아닌 것인데.. 멤버쉽 카드  (4) 2005.12.02
넥슨과 KTF 유감... 그렇게 등쳐먹고 싶더냐  (12) 2005.12.02
오늘의 이런저런 생각  (10) 2005.11.23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밥!  (12) 2005.11.2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witch 2005.12.03 01:03

    푸훗... 그런거로군요. 멤버쉽카드란.

  2. BlogIcon gray 2005.12.03 23:53

    네 그거 참 별거 아닌데 있으면 왠만하면 가게 되는 것이 멤버쉽 카드의 마력인 것 같습니다.

    다만 사용자의 입장에선 여기저기 남발되는 멤버쉽카드가 한뭉텅이쯤 되면 좀 난처해지기 시작하더군요. @.@;
    여성분들이야 늘 핸드백을 들고 다니시거나 꽤나 두툼~한 지갑을 사용하시면서 해결하시는 것 같지만, 저처럼 지갑도 불편해서 머니클립을 사용하는 부류에겐 두자리수가 되어버린 멤버쉽카드들의 소지가 참 골칫거리가 되어버렸습니다. ㅜ.ㅜ

    이런거 한번에 묶어서 등록한 후에 버튼으로 선택하며 사용할 수 있는 멀티카드 같은게 있으면 좋을텐데 말입니다. ^^

    • BlogIcon 자유 2005.12.04 15:18

      맞습니다.

      저도 이런저런 회원카드가 많아져서 집에 있는 제 방 책상 서랍 한 구석에다 두고 안 쓰게 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여성의 경우 남성보다 조금 더 큰 지갑을 가지고 다니는 경향이 있기도 하지만, 그래도 남발하는 회원카드를 모두 담기에는 부족하더군요. :)

      빅브라더의 출현이 걱정되기도 하지만, IC카드니 이런 걸 공용으로 해서 필요한 멤버쉽만 저장해 두고 한 장으로 모두 하면 참 좋겠네요.

      p.s. 사실, 카드를 안 가져가서 계산할 때 카드 없이 적립할 수 있냐고 물었더니 주민등록번호를 부르라더군요. 부르긴 했는데, 너무 무방비로 알려주는게 아닌지 걱정이 되기도 합니다. 게다가, '아무개 고객님이시죠?'라고 확인도 안 하고 계산을 끝내버리더라구요. :(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