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육아일기

세 번째 검진, GA 10w+3

오늘 오후 5시, 세 번째 검진을 받으러 산부인과에 갔다. 그러고보니, 두 번째 검진에 대한 포스트는 하지 않았다. 두 번째 검진도 다 좋았다. 우리 한라도 잘 크고 있었고, 색시가 입덧으로 고생 하는 걸 빼면 모든 것은 순조로왔다.

0123


측정한 CRL 상에서 10주 3일이 나왔다. 한라산의 정기를 받아 지난 8월 초중순 경 한라의 생명이 시작되었으니 딱 알맞은 수치다. 검진을 마치고 나와 부모님께 전화 드려서 길이가 무려 4cm에 육박하고, 팔다리도 다 보인다고 말씀드렸더니 아주 좋아하셨다. :) 마침, 일이 있어 부모님댁에 간 김에 초음파사진 꺼내서 한라가 이만큼 컸다고 보여드렸다. :)

지난 두 번째 검진에서 봤던 초음파에는 팔다리가 뚜렷하지는 않고 팔다리싹 정도만 보였는데, 이번에는 팔다리가 다 보이는데 기분이 또 달랐다. :) 한라야, 건강하게 무럭무럭 잘 크렴. 엄마랑 아빠랑 예뻐해 줄게. 할머니, 할아버지, 외할머니, 외할아버지, 고모, 고모부, 이모, 이모부 등등 예뻐해 줄 사람들이 줄 섰다. :D

' > 육아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섯 번째 검진, GA 16w+4  (0) 2008.11.27
네 번째 검진, GA 12w+4  (2) 2008.11.01
세 번째 검진, GA 10w+3  (2) 2008.10.10
심해지는 입덧  (2) 2008.09.28
임신으로 인한 급격한 변화  (2) 2008.09.17
보건소에서 누리는 임산부 관련 무료 서비스  (0) 2008.09.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