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최근 유독 차 이야기블로그에 좀 올렸었다. 살 능력은 없지만 드림카를 꿈꾸고, 현실적인 차량도 살펴보고 해 봐도, 보험가액 200만원짜리 돈덩어리를 유지하는 것만으로도 허리가 휘는 우리는 그저 열 한 살 된 돈덩어리가 5년 정도만 더 버텨주길 간절히 기도할 뿐이다. :)

그러다보니, 자동차 관련 웹사이트들을 찾아보게 되었고, 개인 블로그들 중에 재미있게 글이 올라오는 곳이 있어 자주 들어가 보고 있다. 딱딱하지 않고 편하고 재미있는 느낌, 마치 친구나 동네 형에게서 자동차 이야기 듣는 듯한 느낌이 든다.


먼저 소개할 곳은 모터블로그 http://motorblog.kr
여러 필지가 함께 하는 팀블로그로, 자동차 기자, 자동차 디자이너 등 다양한 이야기를 들어볼 수 있다. 특히, 일본에서 일 하시는 자동차 디자이너 에린님의 일본과 우리나라의 자동차 문화 비교글들은 많은 것을 생각하게 해 준다.



위에서 소개한 모터블로그랑 비슷한 분위기이나, 이 곳은 아예 BMW를 좋아한다고 말 하는 까진남님의 BMW 사랑이 대단히 많이 느껴진다. :) 젊은 시절 바이크를 타셨던 분이라 그런지, 자동차 이야기 사이사이에 바이크 이야기도 들어있어서 재미있다.

블로그 모두 팀블로그고, 네이버 블로그 기반에 독립 도메인을 쓴다는 공통점에다, 읽다보면 두 블로그 필진들이 다들 친한듯 하다. 서로 글에다 상대방 블로그 언급하고, 링크 걸고, 인용하고 그러니 말이다. 아무튼, 딱딱한 자동차 이야기에 실증 느낀 사람들에게 재미있는 이야기거리를 많이 보여주는 블로그들이다.



이 곳은 위 두 곳과 약간 성격이 다른 권영주의 테스트드라이브 http://www.testdrive.or.kr/
자동차 기자를 거처 화려한 경력을 자랑하다 현재 폭스바겐에서 일 하고 계신 권영주님의 웹사이트로, 오랜 기간 축적된 읽을거리들이 다양하고, 실제로 독일에서 생활하시며 독일의 자동차 문화에 대해 보고 느낀 점을 우리 나라 교통문화와 비교하며 경각심을 일깨워 주는 글로 깊은 감명을 받았다. 이 사이트를 보기 전에도 1차선이 추월차선임을 알고 있었지만, 항상 비워두어야 하는 것까지는 생각하지 못 했었다. 당장 느껴지는 재미는 위 두 사이트보다 적을지 모르지만, 진득히 읽다보면 읽을 수록 빠져드는 곳이 바로 이 곳이다.

그 외에도 수많은 자동차 전문 웹사이트들이나 개인 블로그들이 있지만 일일히 열거할 수 없으니 여기서 그만. :) 위 세 곳만 잘 돌아다녀도 정말 읽을 거리를 많이 만나게 될 것이다.


p.s. 가족을 위한, 넓고, 안전하고, 편안하며, 비싸지 않으면서, 연비도 좋은, 이런 꿈의 차는 없는걸까? :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석중ㅋ 2010.01.31 00:05

    가족들과 보낼 시간이 많고,

    위험하고 잡일 없고,

    근무중 편안하고,

    월급 잘 주고, 밥 잘 챙겨 먹여주는

    꿈의 레지던트 자리가 없는거랑 마찬가지 아닐까요 ㅎㅎ..

  2. BlogIcon 2010.07.25 13:33

    잘 지내고 계신가요? ㅋㅋ

    불쌍한 레지던트 생활 언제 끝이 나시는지...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