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지난 번에 아이폰을 사야 하는 또 하나의 이유에 대해 적어보았다. 이번에는 아이폰을 살 수 없는 또 하나의 이유에 대해 적어보려고 한다.

오프 나가서 색시랑 유진이 보러 가는 전철에서 한 시간 정도면 서너대 이상의 아이폰을 본다. 이미 병원 내에도 사용하고 계신 선생님들이 몇 분 계신다. 심지어 어제 갔던 신경외과 송년회에서 옆 자리에 앉은 간호사가 아이폰을 쓰더라. 좋다면서 자꾸 사라고 그런다. 거기에 원내 통화 무료인 쇼프리존 서비스도 가능하다고 하니, 이거 정말 좋다!

하지만, 한 가지 치명적인 단점이 있었으니, 바로 영상통화가 불가능하다는 점이다. 사실, 나는 이동통신사의 부가서비스를 극도로 이용하지 않고, 통화요금이 비싼 영상통화가 나왔을 때 누가 이런 걸 사용하나 하고 생각했었는데, 결혼하고 아기도 낳고, 하지만 일 때문에 자주 볼 수는 없는 상황에서 영상통화를 통해 서로 얼굴 보고 이야기 나눌 수 있게 되었다. 이런 영상통화를 아이폰에서는 하지 못 한다는 것.

아이폰이 사고 싶으나 살 수 없는 상황 때문에 억지로 지어낸 이야기가 절대 아님을 밝히는 바이다. -_-;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김준현 2009.12.17 15:19

    아, 선생님 계신 병원은 아이폰도 프리존이 되는가보군요.
    저희 병원은 받는건 되는데 거는건 안되고 있습니다.
    혹시 선생님 병원은 거는것도 되는지요?

    • BlogIcon 자유 2009.12.23 17:17 신고

      아래 글 중에 직접 프리존 잘 사용하시는 선생님의 댓글이 있습니다. :)
      잘 걸고, 잘 받으신다는군요.

  2. Eun 2009.12.19 23:40

    ㅋㅋ아 나도 갖고싶당~

  3. manor 2009.12.21 11:07

    음... 사야할 이유에 비해 못사는 이유가 짧다 --;;;
    울회사는 단말기 출고가를 모두 주고 사야하는데다
    곧 따른 단말기 배포/강매가 이뤄질듯해서 --;;; 못쓴다

  4. Eun 2010.01.01 22:10

    얼래?? 분당? 병원이요??
    언제 갔었더라..한동안 몇번 가긴 했는데..ㅎㅎ^^;
    차병원이랑 진행하는 담당 스터디가 있었는데 얼마전에 다른사람한테 넘겼어요.
    만약 절 봤다면 그 본날이 마지막으로 인계한 날일듯~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