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캔사마'에 해당되는 글 2

  1. 2006.04.03 집 앞에서 한 컷 (4)
  2. 2006.03.31 CanU 4, HS8000 (14)

현관을 나서자마자..



아직 블로그에 정리해 올리진 않았지만, 그 비싼 중고 캔유4를 구입한 이유는 캔유4의 카메라가 일반적인 보급형 디카의 수준에 접근해 있기 때문이었다. 가능하면 새제품을 구입하고 싶었으나, 가격도 비싸고 물량 자체를 구하기 힘들어서 중고로 구입했다. 자세한 이야기는 나중에 따로 포스팅을 올리도록 하고...

캔유4의 카메라로 오후 4시 경 집 앞에서 찍은 사진이다. 솔직히 막눈인 내가 보기에는 내가 가지고 있는 캐논 익서스 40과 큰 차이를 모르겠다. 오히려 항상 가지고 다니는 휴대폰으로 이런 사진을 찍을 수 있다는 점이 캔유4의 큰 장점으로 느껴진다. 문제가 있다면, 광량이 모자랄 땐 노이즈가 많아진다는 것이데, 그것이야 보급형 디카에서는 정도가 다를 뿐 다 있는 현상이니 크게 개념치 않는다.

앞으로 이 녀석을 가지고 일상을 잘 담아봐야겠다. 오랜만에 재미있는 것에 생겼다. :)

'빛그림 > 빛그림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첫번째 DSLR, Canon EOS 400D  (26) 2007.04.27
9월 23일 맥주 파인더 홍대모임  (12) 2006.09.25
집 앞에서 한 컷  (4) 2006.04.03
가을이 다 간다  (10) 2005.11.05
물욕이 꿈틀꿈틀...  (33) 2005.10.22
내 사진 @ 살가도 사진전, 쌈지길  (4) 2005.10.0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Olu 2006.04.03 07:04

    헉!
    캔유 카메라 능력이 이정도입니까?
    일반 똑딱이 디카 저리 가라네요!

    • BlogIcon 자유 2006.04.03 17:04

      캔유 시리즈가 동급의 다른 휴대폰 카메라에 비해 나은 성능을 보여주고 있다고 알려져 있구요, 그 중에서도 캔유4는 똑딱이 디카에 근접한 결과를 보여줍니다. 200만 화소고, AF에 반셔터까지 되지요. 단, 광량이 충분해야 합니다. :)

  2. BlogIcon 꽃순이 2006.04.03 15:45

    아...아니 저것이 정녕 휴대폰 사진이란 말입니까!!!!!
    정말 좋은데요? ^ㅠ^

    • BlogIcon 자유 2006.04.03 17:04

      저것 때문에 제가 LGT로 갈아탔죠. 요즘처럼 휴대폰이 비싼 때에 말이에요. :)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

CanU 4, HS8000

자유/가진 것 | 2006. 3. 31. 18:13 | 자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뚜찌`zXie 2006.03.31 20:13

    캔유 사셨군요.
    방수는 아니라 저로선 아쉽네요.

    아이팟 셔플 보니까 제가 방금전에 컴맹인 제 친구 셔플을 고쳤는데 다시 생각나네요. ㅎㅎ

    • BlogIcon 자유 2006.04.01 09:56

      캔유5에 방수 기능이 들어가면서 스타일도 더 멋있어지고 했지만, 그 방수 기능 때문에 캔유4보다 다운그레이드 된 점이 있어서 말이죠. 전 캔유4의 카메라 때문에 구입했으니까요. :)

  2. BlogIcon 낙화유수 2006.04.01 00:51

    헛.. 뭐냐.... 결국....
    그래두.. 자유꺼는 블루투스 안되는 캔유4지???
    내 캔유4는 블루투스도 된다아~~~
    블투헤드셋도 마련했지로옹~~~

    (근데.. 자유야... 우짜까... 맥북... 우짜까나.. ㅠ.ㅠ)

    • BlogIcon 자유 2006.04.01 09:57

      허억! 언제 블투세트까지...??
      저도 블투 이어셋은 있는데, 트랜스미터가 없어요. :)

      p.s. 지르시는 겁니다!! 인생, 그까이꺼~!

  3. bregma 2006.04.01 09:06

    오늘 최악의 문자.... "XX학 재시 대상자 입니다 - 과대 - "

    이런 만우절 문자는 제발 보내지 말아 줬음 해요 ㅋㅋㅋ

    • BlogIcon 자유 2006.04.01 09:57

      아이고.. 가슴이 철렁 하셨겠군요. 아무리 장난이지만 그건 좀 심한게 아닌지... ;)

  4. BlogIcon stb 2006.04.01 09:07

    오호, 스따일리쉬! 전체적으로 은근히 잘 어울리는군. :-)

    • BlogIcon 자유 2006.04.01 09:58

      호호.. 괜찮아보여? :)
      구입한 날 우연히도 비슷한 톤의 옷을 입고 있었네. 나이에 맞지 않는 병아리색 후드티. 흐흐~

  5. 채장원 2006.04.01 22:09

    드뎌 질렀구나 ㅋㅋ 나두 써보고 싶당
    블투 Tx도 질러 오만오천원 BT-2000 추천 ㅋㅋ

    • BlogIcon 자유 2006.04.02 15:53

      블투 헤드셋은 이미 있으니 휴대폰용 동글만 있으면 되는데, 문제가 캔유4는 일반 2.5파이가 아니더라. 하기사 요즘엔 일반 2.5파이 달린 휴대폰이 거의 없긴 하지만 말이야.

      나중에 만나면 구경시켜줄게. ;)

  6. 꽃순이 2006.04.01 23:36

    앗! 혹시 배경이 화장실!!! 아닌가요?
    노란색 휴대폰이 병아리같아요. ^^;;

    • BlogIcon 자유 2006.04.02 15:54

      흐흐~ 커다란 거울 있는 곳 중에 만만한 곳이 화장실이지요. 공강 시간에 허겁지겁 사온 것이라 수업 들어가기 전 병원 화장실에서 급하게 찍은 사진이에요.

      병아리색 후드티 입은 제 모습도 신입생 같지 않나요?
      (흐음.. 너무 오버했나. ;; )

  7. BlogIcon dasein 2006.04.02 17:13

    그 뒤에보이는 ipod shuffle이 더 눈이 가요..ㅋ
    요즘 애플물건들이 왜이리 지르고 싶어지는지-;;

    • BlogIcon 자유 2006.04.02 23:57

      셔플 가격이 요즘 많이 떨어졌죠. 셔플 전용 악세사리들도 그렇구요. USB 메모리 하나 장만하시는 샘 치고 질러보세요. ;)

      p.s. 요즘 USB 메모리는 가격이 무척 많이 내려서 셔플이랑 비교하기엔 좀 무리지만.. 그래도 사과마크 달려있잖아요! :)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