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이번 주 금요일, 다음의 홍대 UCC 오피스에서 티스토리 베타테스트 쫑파티가 열린다. 아는 사람 없이 혼자 덜렁 가게 되겠지만, 베타테스트를 위해 열심히 노력하신 티스토리 관계자 여러분들도 만나보고, 베타테스트 및 티스토리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싶어 참석 신청을 하였다. 참석하면 맛있는 밥을 준다는 것 때문에 신청한 것이 절대 아니다. :)

우선 수도권 지하철 2호선 홍대입구역으로 가면 된다. 5번 출구로 나와 나온 방향으로 주욱 오면 횡단보도와 신호등이 보이는 사거리가 나온다. 거기서 좌회전 후 주욱 언덕을 올라가면 홍대 정문인 홍문관 건물이 나오고, 그 건물 14층에서 티스토리 베타테스트 쫑파티가 열리게 된다. :)

주황색 선을 따라 오면 된다. 헌데, 티스토리 베타의 지도 삽입 버그가 있는 모양이다. 열심히 설정하고 삽입시키면 나타나질 않아, 캡쳐 후 이미지 파일로 등록했다.

 

01

 

012

 

01

이 14층 공간이 이번 금요일 티스토리 베타테스트 쫑파티가 열릴 공간이라고 한다. 베타테스트 블로거들을 맞이하기 위해 약간 공간이 변신할 것이라고 하니 더욱 기대가 된다. :)

여기까지, 다음의 홍대사옥 찾아가는 방법이었고...

어제 일이 있어 이 곳 다음 홍대사옥에 다녀왔는데, 역시나 우리나라에서 손꼽히는 IT 업계 답게 산뜻하고 깔끔한 사무공간을 보여주고 있었다. 예전에 가 본 분당의 네이버랑 비슷하지만 서로의 정체성을 가지고 있다고나 할까.

그 어제의 일이란 티스토리 베타테스트에 대한 User Experience & Usability Test를 하러 간 것이었다. 그 동안 몇 차례 베타 테스트에 대한 좌담회 등에 참석한 적이 있었으나, 티스토리 베타의 이 테스트만큼 회사에서 철저하게 준비하고 사용자를 기다렸던 경험을 하지 못 했다. 약 1시간 반 동안 매우 구체적이고도 심도있는 질문과 대답(내 대답은 그다지 심도 깊지 않았겠지만..)이 오갔고, 티스토리 개발자 두 분도 함께 하시면서, 특히 내가 맥 사용자라서 겪어온 문제점들, 그리고 이번 베타에서 많이 개선된 내용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나누었다. 자세한 이야기를 할 수는 없지만, 티스토리는 현재 사용자가 많은 10여 종의 다양한 웹브라우져 호환성을 유지하기 위해 상당한 노력을 하고 있으며, 내가 나름대로 준비해간 각종 버그들도 거의 다 알고 있어 해결하려고 노력 중이었다. 이런 노력이 계속 된다면, 내가 고심하고 선택한 이 티스토리라는 블로그 서비스가 앞으로 나 뿐만 아니라 다른 이들에게도 선택 받고 칭찬 받는 서비스가 될 수 있을 것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가루군 2008.07.30 23:49

    감사합니다 어떻게 가나 애매했는데 ~_~

    • BlogIcon 자유 2008.07.31 12:04 신고

      제 포스트가 도움 되었다니 다행이네요. :)
      혼자가면 좀 뻘줌하긴 하겠지만, 그래도 좀 기대 됩니다.

  2. BlogIcon 선주 2008.08.01 08:36

    아시는 분이 이 곳에 근무하고 계셔서 언제 한 번 찾아가뵈야 하는데..ㅋㅋ 저 입구 건물이 저 정도로 컸을줄을 몰랐어요.

    • BlogIcon 자유 2008.08.01 11:42 신고

      저도, 처음에 이메일로 안내 받고는 '정문으로 사용되는 건물'이라길래 '뭐지?' 하고 갔다가, 수 년만에 가 본 홍대 정문 앞에서 조금 놀랐답니다. :)

  3. BlogIcon iStpik 2008.08.01 13:03

    크... 감사합니다. 그야말로 정문에 있는거군요.
    슬슬 갈준비를 해야겠습니다. 지방인지라 ㅡㅡ;

  4. BlogIcon StudioEgo 2008.08.01 15:58

    6호선 상수역에서 찾아가는 방법도 알려주시지요 :) ㅎㅎ
    쫑파티때 만나보아요 :)

    • BlogIcon 자유 2008.08.02 23:53 신고

      제 도움이 없이도 쫑파티 잘 다녀오셨죠? :)
      제가 6호선 라인과 인연이 별로 없어서... 다음엔 고려하겠습니다.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

[티스토리 베타] 플러그인

블로그 | 2008. 7. 29. 09:37 | 자유

01234

이번 티스토리 베타테스트에서 선보인 또 다른 화면이다. 바로, 플러그인 화면! 기존의 플러그인 설정 화면에서는 따로 정렬 기능이 있지 않아 사용하고 있는 플러그인들, 혹은 사용하고 있지 않은 플러그인들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해 볼 수가 없었는데, 새로워진 플러그인 설정 화면에서는 사용/분류/플러그인/제작자 등의 컬럼을 클릭하여 순차대로 혹은 역순으로 정렬해 볼 수 있어 한 눈에 바로 알 수 있다.

한 가지 특이한 점은, 기존의 플러그인 설정 화면과는 다른 방법으로 미리보기와 각 플러그인 설정을 제공한다는 점이다. 기존에는 각각의 플러그인을 클릭하여 새로 뜨는 창에서 설정을 해야 했으나, 새로운 티스토리에서는 리스트 중 + 버튼을 누르면 설정창과 함께 플러그인의 미리보기나 대략의 모습을 보여주는 이미지가 나오게 되어있어 훨씬 깔끔하게 설정을 할 수 있다.

01

어찌보면 당연한 것일 수 있는데, 과거 티스토리 플러그인 설정 화면을 맥에서 사용 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다. 단순히 클릭이 작동하지 않아서 그랬는데, 점점 티스토리가 성장해 나가면서 이런 점들이 하나 둘 개선되고 있고, 이번 베타테스트에서는 플러그인 화면 모두가 맥에서도 잘 작동하게 되어 참 기쁘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모노마토 2008.07.29 11:33

    새 관리 항목은 베타테스터분들만 보이는건가요?????

    • BlogIcon 자유 2008.07.30 09:56 신고

      네. 티스토리 베타테스터에게만 보이는 링크랍니다.
      어제 티스토리 베타테스트에 대한 일로 다음에 다녀왔는데, 이야기 들어보니 사파리를 포함한 다양한 웹브라우져를 지원하기 위해 정말 많은 노력을 하시더라고요. 맥 사용자로서 정말 고마웠습니다. :)

  2. BlogIcon 다희 2008.07.29 23:41

    테터에서 얼마전 티스토리 넘어오면서 가장 아쉬웠던 것이 예전에 쓰던
    사이드바 포토 플러그인(저같은 경우는 어설픈 사진 메뉴만)을 쓸 수 없었던 것인데
    다음 버전에서는 그 기능을 써볼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

    • BlogIcon 자유 2008.07.30 09:58 신고

      맞아요. 티스토리가 가입형 블로그 중에선 손에 꼽힐만큼 자유도가 높긴 하지만, 아직은 사용자들의 다양한 요구를 모두 수용하고 있지는 못 하죠. 일개 사용자 수준에서 그런 플러그인(과거엔 패치라고 했었죠?)을 적용하는 것과 수 천, 수 만 명에게 하는 서비스에 적용하는 것은 분명 다를테니까요.
      어제 다음에 가서 이런 이야기도 했습니다. 다양한 플러그인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해 달라고요.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

베타테스트 중인 새로운 글쓰기 화면

지난 포스팅에서 밝힌 바 있듯, 이번 티스토리 베타테스트에서 보이는 글쓰기 화면은 상당한 변화를 가져왔다. IE 외의 환경에서도 WYSIWYG 기능이 제대로 동작하고 있으며, 사전이나 번호매기기 등의 다양한 새로운 기능의 버튼들이 추가되어 포스트 작성에 도움을 주고 있다.

그 외에 바뀐 것으로 사이드바와 하단 설정창을 꼽을 수 있다. 사이드바는 기존의 티스토리 글쓰기 창에서도 있긴 했으나, WYSIWYG 환경에서만 효용이 있었기에, 이를 활용할 수 없었던 나와 같은 非 IE 브라우저 사용자들에게는 쓸모없는 공간이었다. 하지만, 베타테스트 되고 있는 이 화면을 보면 위에서부터 작성중인글/정보첨부/서식/플러그인 등 다양한 정보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마음에 드는 것은 작성중인글 위젯으로, 예전에 갑자기 생각난 포스팅 거리를 제대로 다 작성할 심적/시간적 여유가 없어 간단히 적어놓기만 하고 시일이 흘러 내 기억 속에서도 그리고 글목록에서도 묻혀버린 경험이 있는데, 이제는 작성중인글 위젯이 있으므로 언제든지 예전에 작성하던 글을 불러와 마무리를 지을 수 있다.

정보첨부도 좋은 기능이다. 내 경우 음악이나 영화 등을 감상하고, 일천하나 그 감상을 블로그에 적는 경우가 꽤 있는데, 이럴 때 매우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겠다. 사실, 포털 사이트의 영화 페이지를 열어놓고 브라우저 창을 오가며 정보를 확인하고 적어넣는 일이 귀찮다면 귀찮은 일이니까 말이다. 앞으로, 이 정보첨부란에 다양한 정보를 검색하여 첨부할 수 있게 되면 좋겠다.

아래에 보이는 하단 설정창을 처음에 보고 아쉬움이 먼저 들었다. 과거의 설정창과 비교하자면, 과거엔 주르륵 늘어놓았던 반면, 베타테스트에서는 다섯 가지로 나누어 각자의 상단탭을 눌러 해당 기능을 설정할 수 있도록 했다. 블로그에 글을 써 올리다보면 이 다섯 가지 기능들을 모두 설정해 두어야 하는 경우가 있는데, 그 때마다 탭을 눌러야 하는 점은 좀 귀찮았다. 차라리, 자주 사용하게 되는 파일첨부와 태그를 하나의 탭으로, 그 외 세가지 기능을 또 하나의 탭으로 만든다면 마우스 클릭 횟수도 줄이고 사용하기도 편해지지 않을까?

헌데, 티스토리 베타테스트 블로그에서 확인해 보니 IE 에서는 글쓰기 창의 왼쪽 여백이 없었다. 이왕 IE 외 타 브라우저에서의 호환성에도 노력을 하고 있는 만큼, 타 브라우저에서도 IE와 똑같은 배열을 볼 수 있도록 해 주면 좋겠다.

티스토리 베타테스트 블로그에서 가져온 스크린샷. 왼쪽 공백이 없다.

2008.7.30. 추가... 티스토리에 방문하여 이야기를 들어보니, 왼쪽의 여백, 그리고 오른쪽에도 여백이 있는데, 이는 WYSIWYG 모드일 때 블로그 본문 너비와 동일한 글쓰기 환경을 만들기 위해서이고, 그렇기 때문에 블로그에 따라 글쓰기 창 좌우 여백에 차이가 있을 수 있다고 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DanielKang 2008.07.28 23:41

    이 글을 읽고 한번 확인해 보았는데 여백 있던데요.. ^^;;;
    확인은 XP + Explorer 6.0에서 해보았습니다

    • BlogIcon 자유 2008.07.29 09:40 신고

      어? 그럼, 티스토리 베타테스트 블로그에 있는 저 스크린샷은 무엇인가요? :)
      아무튼, 플랫폼이나 웹브라우져 따지지 않고 다 잘 사용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

[티스토리 베타] 나만의 센터

블로그 | 2008. 7. 28. 17:54 | 자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존의 센터 화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새로운 센터 화면

새로워진 티스토리의 센터 화면이다. 왼쪽은 기존의 화면인데, 우선 화면을 좀더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가용 면적이 넓어졌고, 사용자화가 가능하며 마치 모듈을 새로 넣고 바꾸고 배치하는 것처럼 자기가  필요한 부분만 가져와서 남들과는 다른 나만의 센터 화면을 볼 수 있다.

지금은 아무래도 많이 사용해 보지 못하여 한 화면에 많은 정보를 볼 수 있도록 해 보았다. 최근글/최근댓글/최근댓글알리미/최근방명록/티스토리이벤트소식(이 덕분에 네비아도 가서 볼 수 있었다.)/최근트랙백/유입키워드/방문자통계/유입경로(유입경로와 키워드 보는게 의외로 재미있다. :) 내 블로그에 어떻게 방문했는지를 엿본다고나 할까?)... 많기도 하다. :)

새로운 티스토리의 센터화면은 기존의 센터 화면에 비해 훨씬 깔끔해 보이며, 사용자화가 가능해서 좋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사과벌뢰 2008.07.28 19:02

    유입경로 보는 재미 ㅋㅋ 나 혼자만 재미있어 하는줄 아라쏘욤 헤헤^^

  2. BlogIcon 다희 2008.07.28 21:27

    관리자 화면 들어갈 때 좀 어중간한 여백이 아쉬웠었는데 훨씬 나아졌네요.^-^

    • BlogIcon 자유 2008.07.28 22:40 신고

      맞아요. '어중간한 여백' :) 아직 낮은 해상도 사용하시는 분들 많이 계시겠지만, 그래도 고해상도 사용자도 원하는 만큼 모두 다 화면을 사용할 수 있게 되니 좋네요. 알차보이기도 하고요.

  3. BlogIcon 선주 2008.07.29 13:43

    이거는 24인치 아이맥 화면인게 여지없이 드러나는데요? ㅋㅋ

    • BlogIcon 자유 2008.07.30 09:59 신고

      24인치라면 좋겠습니다만, 아쉽게도 20인치 아이맥이랍니다. 받고보니 맥북 액정처럼 상하 시야각에 따라 액정이 잘 보이지 않는 저질 액정을 가지고 있긴 한데, 예산 문제 상 어쩔 수가 없었어요. :)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존의 글쓰기 화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새로운 글쓰기 화면

티스토리가 새로운 출발을 하기 위해 베타테스팅을 하고 있다. 처음으로 변화된 모습을 볼 수 있는게 바로 글쓰기 화면이었다. 티스토리 이전 이미 태터툴즈 시절부터 WYSIWYG, What You See Is What You Get, 즉 워드프로세서처럼 화면에 보이게 편집하면 그 것이 바로 웹페이지로 발행되는 기능을 가지고 있었으나, 맥과 맥의 주된 웹브라우져인 사파리와의 궁합이 맞지 않았는지 이 기능을 사용할 수 없었다. 그리하여, 난 항상 HTML 편집 화면으로 글을 써 왔고, 나름대로 이에 매우 적응이 되어있는 상황이라, 솔직히 이번 베타테스트에서 맥에서도 완벽하게 작동하는 WYSIWYG 글쓰기 화면을 만났을 때 무척 반갑기도 했지만, 한편으로는 그 동안 정들고 익숙해진 HTML 편집 화면을 떠나보내야 한다는 사실이 약간 서운하기도 했다. 그래도, 더욱 편하고 접근성이 좋은 WYSIWYG 글쓰기 화면이 이제 윈도우즈에서 뿐만 아니라 다른 OS의 웹브라우져에서도 사용이 가능해 졌다는 것은 소수자를 무시하고 넘어가기보다 배려하고 감싸안으려는 티스토리의 작지만 큰 배려라고 평가할 수 있을 것이다.

단점이 없는 것도 아니다. 모든 것에는 동전의 양면 처럼 좋은 것과 나쁜 것이 함께 있으니 말이다. 자세히는 모르지만, IE 외 타 브라우저 지원의 동력에는 FireFox 사용자층의 확대, 특히 IT 업체에서의 높은 인기 덕이라 할 수 있을텐데, 그래서 그런지, 사진 파일 첨부 등에 있어 Mac OS X 사용자의 특수 상황을 미처 생각하지 못한 아쉬운 부분도 있다. 위의 첨부파일처럼 두 개 혹은 그 이상의 이미지 파일을 한 줄로 등록하기 위해서는 미리 파일 업로드를 해 놓고 첨부파일 목록에서 복수의 파일을 선택해야 하는데, 이게 꼭 Ctrl + Click 으로만 가능한 것이 문제다. 맥에서는 Ctrl + Click 은 Right Click 이기 때문이다. 기존처럼 Shift + Click 으로도 첨부파일 목록에서 선택할 수 있었다면, 비록 이 방법은 연속파일선택만 할 수 있지만, 맥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첨부파일을 본문에 넣을 때 당황하지 않을 것이다.

글쓰기 화면에서 만날 수 있는 몇 가지 단점들에도 불구하고, 베타 테스팅 중인 티스토리의 글쓰기 화면은 감동 그 자체이다. 예전엔 맥에서 누릴 수 없었던 편리한 기능들을 제대로 사용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큰 기쁨이 된다. 위에선 HTML 편집 화면에 익숙해져 있어 아쉽다고도 했으나, 몇 번의 포스팅을 하면서 이미 WYSIWYG 화면에 꽤 많이 적응하고 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선주 2008.07.29 13:43

    그러니깐 저처럼 포스팅은 윈도에서.. OTL

    • BlogIcon 자유 2008.07.30 09:59 신고

      윈도우즈에서 할 때도 있지만, 주로 맥에서 하더라고요. :) 그리고, 저라도 이렇게 맥~! 맥~! 이야기 해야 IE 외 웹브라우져 지원이 강화될터!

  2. BlogIcon 선주 2008.08.01 08:38

    전 이글을 다시 읽어보고 나서야 왜 사파리에서 글을 안쓰게 되었는지 알게 되었습니다. 어쩐지 먼가 입력화면이 다르더니.. OTL

    • BlogIcon 자유 2008.08.01 11:43 신고

      티스토리에 방문해서 이야기 나누고 보니 사파리는 물론이고 다양한 웹브라우져 호환성을 위해 많이 노력하시더라고요. 앞으로 더욱 더 편리해 질거에요. 지금 베타에서도 거의 모든 기능이 사파리에서 잘 동작하고요. :)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