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장장 5년이라는 시간이 걸렸다. 2001년 여름에 유럽으로 배낭여행을 다녀오면서 여행 중 Palm Vx와 GoType! Pro 키보드를 가지고 틈틈히 적어놓은 여행일기를 내 홈페이지에 올려놓았었다. 텍스트야 다 마련되어있었으니 약간의 html 작업만 하면 되는 것이어서 아마 그 해 여름에 다 올렸을 것이다. 하지만, 200여장의 사진과 각종 입장권, 표, 카드 등은 어떻게 할 수 없었다. 다음 해던가 마음 먹고 스캔을 시작했었다. 틈틈히 하다보니 무려 255개에 달하는 스캔 파일을 얻을 수 있었다. 하지만, 이미 만들어놓은 텍스트 사이에 사진을 배치하는 것이 또 일이었다. 그래서 계속 미루어져 왔다.

이번 겨울 방학에 들어서며 무대뽀 유럽배낭여행은 꼭 마무리 지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그래서 다시 틈틈히 매달렸다. 신기하게도 여행일기를 읽어보면 5년 전에 다녀온 여행임에도 불구하고, 마치 엊그제 겪은 일처럼 그 때의 상황이 바로 내 눈 앞에 펼쳐지는 것만 같았다. 상당 부분은 나름대로 꼼꼼하게 적어보려 노력한 내 여행 일기 덕도 있을테지만,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여행의 시간이 나에게 커다란 영향을 주었기 때문일 것이다.

내가 여행 이야기를 할 때 흔히 하는 말, '여행은 세 번 하는 것이다. 한 번은 여행을 준비하며, 한 번은 여행을 하며, 마지막 한 번은 여행을 정리하며...' 5년에 걸쳐 여행의 정리를 끝으로 무대뽀 유럽배낭여행을 마무리 지었다.

자유의 2001년 무대뽀 유럽배낭여행 보러가기!



p.s. 공교롭게도 2001년 무대뽀 유럽배낭여행에 대한 포스팅 수가 이 포스팅 포함 50개로, 2004년 무대뽀 태국배낭여행에 대한 포스팅 수와 동일하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witch 2006.01.19 14:47

    정말 대단하십니다. 존경존경. 저라면 애저녁에 포기했을 듯.

    • BlogIcon 자유 2006.01.19 19:01

      시작이 반입니다. :) 나머지 반을 하는데 5년이 걸렸네요.
      다른 걸 이렇게 정리하라면 못 할겁니다. 여행의 추억은 언제나 들추어봐도 즐거우니 해낸 것이지요.

  2. 이데아 2006.01.19 15:05

    정말 재밌게 읽을수 있겠네요 ㅎㅎㅎ
    부럽고 멋져보이시네요 ^^
    평소에 자유님블로그에 와서 맥정보를 많이 보고 가면서 감사인사도 안남겼는데 이제야 남기네요 ㅎㅎㅎ
    재밌게 보겠습니다.

    • BlogIcon 자유 2006.01.19 19:01

      이데아님, 좋게 봐주셔서 고맙습니다. :)
      근데, 제가 뭐 정보 될만한 걸 올린게 별루 없는데... 그냥 잡담이 대부분이죠.

      종종 놀러오세요. :)

  3. BlogIcon 꽃순이 2006.01.19 17:07

    아...ㅠ_ㅠ;; 이 글을 보고 있으려니 지난 제주도 여행기와 중국 여행기의 압박이 마구마구 들어오고 있습니다. 쿨럭;;;;

    • BlogIcon 자유 2006.01.19 19:02

      뭐, 꼭 당장에 해 내시라고 말씀드리지는 않겠습니다. ;)

      그래도 기억이 희미해 지기 전에 시작하셔야죠? (제 경우, 텍스트는 여행 중에 작성하기 때문에 비교적 기억해 내기가 쉬웠습니다.)

  4. 낙화유수 2006.01.19 18:19

    2001년의 자유....
    그때의 자유가 그립구나....
    그떄는 자유였던가??? ivgotfri 였나?? 아니야.. 윤주팬이었을지도 모르겠네... ㅋㅋㅋ

    어쨌든... 2001년 자유가 유럽배낭여행 간다고 했을떄.. 우리 사무실에서 뭔가를 빌려갔던것 같은데... 그게 Gotype 키보드였던것 같은데... 흐... 그것으로 쓴 여행기를 이제야 보게 되는 구나...

    오래전 시간이기는 하지만.. 그때의 자유가 그립고.. 그때의 사람들이 그립고.. 그때의 방이동, 천리안, 강남역 정모가 그립다....

    • BlogIcon 자유 2006.01.19 19:04

      정말 질긴 인연이지요? :)
      당시에 PDA를 활용한 유럽배낭여행 실황 중계를 잠시 생각도 해 보고 그랬잖아요. 여러가지 사정으로 그러지 못하였지만요. 키보드 빌려가고, 당시 제작 검토 중이던 Palm V/Vx용 케이스 시제품도 하나 받아갔었죠. 정말 요긴하게 잘 사용했었답니다.

      지나간 과거를 되돌릴 순 없겠지만, 앞으로 올 일들을 그 돌아가고 싶은 과거처럼 멋지게 만들면 될거에요. ;)

  5. KraZYeom 2006.01.19 18:56

    저도 여행기 올리고 싶은데... 막상 할려니 귀찮아요 . ㅠㅠ

    인도, 동남아, 중국...

    30일날 인도로 1년간 떠납니다~ 히히

    • BlogIcon 자유 2006.01.19 19:05

      전적으로 동감합니다!!!
      저도 엄청난 귀차니즘의 압박을 뚫고 마친 것이죠. 그래서 5년이라는 긴 시간이 걸렸구요.

      아니, 여태 여행일기도 다 정리 못 하셨으면서 또 떠나신다구요? 일전에 연수 가신다더니, 방향을 바꾸셨나봐요?

      p.s. 아이고, 배야.. (ㅠ.ㅠ)

  6. KraZYeom 2006.01.19 19:39

    인도 여행 중 일기쓴 PDA가 날아 가 버렸고.. ㅠㅠ..
    나머지는 머리속에만 존재 하네요. 사진이고 뭐고~ 다 귀찮고 마음속에 담아 두는 여행기가 가장 좋은듯.. ㅋㅋ

    여행을 가는게 아니라 공부겸 가는겁니다 . ㅠㅠ

    흑흑...

    • BlogIcon 자유 2006.01.20 06:36

      이런이런.. 일기가 날아가버리면 정말 머릿 속이 하얗게 되어버리지요. 그래서 전 여행 중 일기를 2중, 3중으로 백업을 해 둔답니다. :)

      여행 겸 공부 겸 가신다니 더욱 부럽네요. 건강하게 잘 다녀오세요. :)

  7. BlogIcon 깜찍슈기 2006.01.19 20:41

    역시 자유님은 대단! -_)b

  8. BlogIcon powerpc 2006.01.19 22:53

    제 스위스 여행기가 5년째 멈춰있는다는걸 상기시켜주시는군요..@_@
    아아...역시 여행은 다녀오자마자 정리하지 않으면 안된다는 이 교훈. 상해 마지막날편도 아직 남아있고..ㅠ_ㅠ...
    글도 없이 온통 사진 뿐인데도 진도가 나가지 않는군요..

    • BlogIcon 자유 2006.01.20 06:39

      어서 서둘러 주세요!! 적혀있는 것까지는 다 읽었는데, 결말이 아직이라서 안타깝습니다. :)

      아무래도, 여행 하면서 적어둔 텍스트가 있고 없고의 차이는 무척 클 겝니다. 저보고 사진만 보고 정리하라고 했다면 아마 못 했을거에요.

  9. BlogIcon qbio 2006.01.20 09:56

    첫글을 읽다가

    '그러나 부모님의 끈질긴 설득(^^)으로 유럽 배낭 여행을 결심하게 되었다.'

    라는 부분에서 거의 쓰러졌습니다.
    저희 부모님은 왜 저에게 그런 설득을 하시지 않았을까요? =)

    그나저나, 귀한 기록의 산물, 정말 대단하십니다 =)

    • BlogIcon 자유 2006.01.20 10:28

      아, 그 부분 읽으셨군요. :)
      공부도 못하는 아들, 여행 보내주신다고 하셔서 한사코 가지 않겠다고 했지만, 그래도 젊을 때 식견을 넓혀봐야 한다는 부모님의 주장에 따르게 되었지요.

      qbio님께선 멋진 photo log를 가지고 계시잖아요. ;)

  10. BlogIcon Daisy 2006.01.23 14:43

    설마 저도 5년.....이나 걸리는건 아닐테죠...^^;
    오랜시간 멈춰있는 제 여행기에 뜨끔하고 갑니다.
    남은 방학은 여행기를 정리하며 보내야겠어요...
    그래야...다가오는 여름을 위한 새로운 여행을 준비할 수 있을것 같아요 ^^

    • BlogIcon 자유 2006.01.23 17:24

      5년 걸리시면 아니되옵니다. 어서 마무리 지어주세요!! 한톨이라도 기억이 더 남아있을 때 마무리 지으셔야 더욱 생생한 여행일기가 되지요. :)

      1999년에 다녀온 중국 이야기 정리는 아직 시작도 못 하고 있습니다. :(

  11. BlogIcon 귤소녀 2006.12.20 00:38

    와,, 돈만있다면 저도..하긴 돈이 없어도 이해해줄 가족만있다면..가고싶네요,,ㅠㅠ 그동안의 추억만으로도 평생을 살수 있을것 같아여 물론 앞으로의 새로운 역사도 펼쳐지겠지만요.. 전 중동으로 고작 2개월다녀왔었는데요. 전생일처럼 까마득하네요..

    • BlogIcon 자유 2006.12.20 18:55

      이제는 무척 오래된 추억이 되어버렸지만, 그 때 경험했던 것들이 아직도 생생하게 남아있어요. 이래서 여행을 하는가봐요. :)

      중동... 너무 가보고 싶은 곳인데, 다녀오셨군요. 블로그에 여행일기 올려주세요~!!! :D

  12. 해피 2009.01.23 18:23

    와~여행 좋죠.
    정말 산 경험을 하시는거같아요.
    재미있는 일이나..또 행복했던 일들도...올려주세요.
    사진들도...ㅋㅋ

    • BlogIcon 자유 2009.02.02 10:56 신고

      이런 여행을 떠나본 적이 언제인지... :)
      그 사이에 결혼도 하고, 이제 일도 해야 하고 하다보니 조만간에는 정말 어렵겠네요. 그래도, 옛 추억을 들추어보며 견뎌야죠. 다음에 더 좋은 곳으로 갈 수 있길 소망하면서요. :)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