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iphone5'에 해당되는 글 2

  1. 2013.09.30 [경축] 자유 Jr. No.2 건강이 탄생 (4)
  2. 2013.08.28 Apple - iPhone 5 - TV Ad - FaceTime Every Day

IUP 39+3, Normal Spontaneous Vaginal Delivery, less than 1-hour Labor, 3680g, 50.5cm, Male @ Bundang CHA Women's Hospital, 2013/9/30 07:41


4년 전 한라 탄생에 이어 이제 건강이가 탄생하였다. 사실 네 살의 터울을 두려고 했던 것은 아니었지만, 그 동안 두 번이나 어려운 일이 있다보니 이렇게 되었다. 터울이 많이 져서 우리는 첫째 다 키웠더니 리셋하고 새시작을 하는 꼴이 되었지만, 누나인 유진이가 동생을 더 잘 봐줄 수 있겠지.


거의 40주를 다 채우고 나온 덕분에 유진이보다 훨씬 더 크게 태어났다. 일요일 밤에 유진이 재워놓고 둘이서 TV를 보고 있는데, 색시가 양수가 터진 듯한 느낌이 든다고 이야기 하길래, 얼른 병원에 갈 준비를 했다. 하지만, 첫째 낳을 때와 다른 점이 바로 첫째가 있다는 점. 유진이를 어떻게 해야 하나 고민하다가, 색시는 119를 불러 먼저 병원에 보내고, 본가 부모님 한 번 오셨다가 다음 날 동생네 아이들 봐 주셔야 하셔서 돌아가시고, 다시 처가 부모님께서 오셔서 유진이를 맡아주시기로 했다.


가족분만실에 들어가 밤을 지새우고, 아침 7시 무렵부터 출산이 임박해 왔다. 담당 교수님도 평소 출근보다 일찍 나오셔서 상태 확인 해 주시고, 새벽에 맞았던 척수막내 주사 덕분에 큰 진통을 느끼지 못 하고, 순탄하게 출산하였다. 이번에도 탯줄을 자르는 영광을 받을 수 있었고 말이다. 태명인 건강이처럼 건강하게 잘 태어났으니 다행이다.


일단 유진이보다 젖을 잘 먹는다니 다행이다. :) 유진이는 한참 클 때까지도 밥을 잘 먹지 않아서 참 힘들었는데, 건강이는 그런 걱정은 덜었다. 며칠 전 로타바이러스 양성이 나왔다고 격리되었다는데, 다음 주 건강하게 집으로 오기를....

' > 육아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들 자는 모습  (0) 2013.10.18
마주이야기 - 지금처럼이 좋아  (0) 2013.10.11
[경축] 자유 Jr. No.2 건강이 탄생  (4) 2013.09.30
공주가 좋아  (0) 2013.09.16
아빠 사랑해요  (0) 2013.09.09
아빠랑 놀았으면 좋겠어요  (2) 2013.08.15


단언컨데, FaceTime이야 말로 내가 가장 사랑하는 iOS의 기능 중 하나이다.


FaceTime이 처음 나왔을 때 난 당장 써보고 싶어서 안달이 났었다. 하지만, 할 수가 없었는데, 나 혼자 iPhone4를 쓰고 있었던 것. 그러다, 색시가 이런 저런 이유로 아이폰4s로 바꾸었고, 자주 집에 들어가지 못 하니 잠시 시간 여유가 있을 때 쉽고 자연스럽게 선명한 영상 통화를 하면서 가족과 안부를 나눌 수 있었다. 이제 다섯 살인 유진이는 아빠나 이모와 페이스타임 하는 것을 좋아할 정도다. 특히, 우리 딸을 부모님들께 멀리서도 보여드릴 수 있다는 점은 유부남에게 또 하나의 장점으로 다가온다.


아쉽게도 본가 부모님들은 iOS 기기를 가지고 계시지 않은데, 하나 마련해 드려야 하나... 아쉬운데로 Tango 라는 앱을 통해 하기는 하는데, iOS의 FaceTime을 따라올 수가 없다.


최근에 공개된 아이폰5의 광고를 보고 있자니, 광고 속 인물들이 페이스타임을 하면서 살며시 미소 짓는게 꼭 내 모습을 보는 것 같아 한 마디 써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