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키'에 해당되는 글 1

  1. 2006.09.18 우리 방 최단신 (24)

우리 방 최단신

자유/Med Student | 2006.09.18 19:06 | 자유
키 대보기

키 대보기

내 키는 177cm. 중 3 이후로 175cm에서 멈추어있었는데, 휴학하고 회사 다니고 하면서 정기건강검진에서 키를 측정하다보니 177이나 178이 나올 때도 있었다. 아침에 한 것이라 그러려니~ 하고 그냥 175라고 하고 다녔는데, 언젠가 저녁에도 측정해 봤더니 177이 나오길래 그 이후로부터 내 키는 177이 되었다.

초등학교 6학년 때 이미 170을 돌파했던 나는 주위에서 키 크다는 소리 많이 들으면서 자랐다. 문제라면 초반에 너무 자라서 남들 클 때 못 컸다는 것. 중학교 들어서면서 정말 무섭게 크는 친구들을 보며 남모르게 부러움의 눈물을 흘려야만 했다. :) 심지어 어떤 친구는 여름방학 하기 전에는 나보다 작았는데, 방학 끝나고 개학했더니 나보다 눈높이가 높아져 있었다니까.

다행히도 조금씩 조금씩 자라주어서 175, 이 정도면 대한민국 남자 평균 신장을 깎아먹지는 않을 정도의 키가 되었고, 아버지와 어머니의 키로부터 합산한 남자 자식의 평균 신장값보다도 높은 수치를 기록하게 되었다. 어려서 부터의 바람은 180까지만 커 주는 것이었는데, 이제 성장판도 다 닫혔겠고, 180이 되더라도 지금처럼 팔 다리 짧은 180은 좀 곤란하다. -_-;;

아무튼, 이번 학기 들어서 새로운 방돌이들과 방을 같이 사용하게 되었는데, 이게 보니까 내가 최단신인거다!! 주택이가 180, 진우도 180, 재원이는 186 정도... 어디가서 키 작다는 소리 들어본 적 없는 내가 방 최단신이 되어버리는 이 슬픈 현실. (ㅠㅠ) 정말 요즘 아이들은 발육 상태가 좋다. :D

p.s. 시험 보고 나와서 충격 먹고 횡설수설

'자유 > Med Studen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운명의 장난, 족보 순서  (6) 2006.10.11
나 타고있니?  (6) 2006.09.19
우리 방 최단신  (24) 2006.09.18
막판 스퍼트!!  (14) 2006.09.17
마지막 선물  (12) 2006.09.16
후배의 죽음  (6) 2006.09.16

TA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