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광고 모금 캠페인

듸자이너 선생님의 작품

자유/잡담 | 2006.07.17 13:15 | 자유
이발하고서 셀프!

이발하고서 셀프!


엊그제 이발을 했다. 동생 왈, 헤어스타일이 중요하기 때문에 이제 돈 좀 들여서 해 보라고 해서, 다시 한 번 큰 마음 먹고 듸자이너 선생님들이 계신 미용실에 민들레 아가씨와 같다. 지난 번에 갔던 바로 그 곳이었고, 그 때는 조인성 머리를 택했지만, 이번에는 원빈 머리를 택하는, 자기 본판은 생각지도 않는 일을 또 저지르고야 말았다.

역시나.. 안경 벗고 있을 땐 뭔가 좀 스타일이 나는가 싶더니만, 안경을 쓰고 자세히보니 너무나 어색하고 이상하다. (ㅠㅠ) 게다가, 삐죽삐죽 머리 손질을 잘 해야 한다는데, 그게 어렵기도 하거니와 내 머리는 철수세미 저리가라할 정도로 뻣뻣하기 이를데 없어서 머리풀을 많이 발라도 원하는 모양으로 고정이 잘 안 된다.

머, 이틀 지난 오늘, 한껏 풀을 발라봐도 그저 머리만 짧아졌을 뿐, 달라진게 없어 보인다. -_-; 설마, 이번에도 그냥 그렇게 기존 스타일로 흘러가버리는건 아닐런지 걱정이다.

'자유 >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대들만 들을 수 있는 휴대폰 벨소리  (46) 2006.07.26
오랜만에 꺼낸 자전거  (20) 2006.07.22
듸자이너 선생님의 작품  (8) 2006.07.17
정말 덥다  (16) 2006.07.13
텔레비젼 이야기  (6) 2006.07.07
요즘 학생들...  (14) 2006.07.05